1. 천경자 ‘미인도’ 25년 만에 세상 밖으로

       위작 논란이 일고 있는 고 천경자 화백의 '미인도' 진위가 국립과학수사연구소의 조사로 결론을 내리게 됐다.       연합뉴스는 ‘서울중앙지검 형사6부(배용원 부장검사)는 미인도 위작 논란과 관련해 천경자 화백의 유족이 고소·고발한 사건과 관련해 8일 ...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4호
    Read More
  2. 14년 전 북한 인권에 관한, 2016년 지금 이야기 재미 소설가 이혜리

      14년 만에 한국어판으로 발간된 책, 출판 소감은?      외할머니, 그리고 사위인 아버지의 이야기가 한국 분들에게 한국어로 알려지게 된 점, 특별하게 생각해요. 영어로 14년 전에 책이 준비됐을 때, 바로 영화제작이나 한국어 번역 등 여러 이야기가 있었...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4호
    Read More
  3. ‘치밥’ 아직 모르세요? 치킨+밥, 그 특별한 레시피

    최근 SNS 상에서 '치밥'(치킨+밥) 열풍이 거세다. 치킨과 밥을 함께 먹는 일명 치밥은 페이스북이나 유튜브 등에서 활동하는 푸드 크리에이터들 사이에서 꼭 먹어야 할 음식으로 소문났다. 치밥은 비교적 간단한 재료를 통해 한 끼를 해결할 수 있으...
    Category요리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4. 금주의 역사 (6. 9~6. 15)

    ⊙ 6월 9일 ▶ 1987년, 다음날 열릴 예정인 ‘고문살인 은폐 규탄 및 호헌 철폐 국민대회’를 앞두고 연세대에서 열린 ‘6·10대회 출정을 위한 연세인 결의대회’ 후 시위 도중 전투경찰이 쏜 최루탄에 연세대생 이한열이 뒷머리를 ...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5. 하루에 우유 반 잔 섭취, 대장암 발병률 ‘뚝’

    하루에 우유 반 잔씩 꾸준히 마시면 대장암 발병률이 절반 수준으로 떨어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그 비결은 우유에 많이 들어있는 칼슘으로 추정되고 있다. 우리나라 성인의 하루 평균 우유 섭취량은 권장량인 200에서 400㎖에 못 미치는 60㎖도 되지...
    Category건강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6. [역사의 인물] 백범 김구

    본관은 안동(安東)이다. 호 백범(白凡), 아명 창암(昌岩), 본명 창수(昌洙)였으나 구(九)로 개명, 법명 원종(圓宗), 초호 연하(蓮下)이다. 황해도 해주에서 출생했다. 15세 때 한학자 정문재(鄭文哉)에게서 한학을 배웠고, 1893년 동학(東學)에 입교하여 접주...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7. [의료지식] 대상포진

    대상포진은 신경절에 잠복 상태로 있던 수두 바이러스가 재활성화되면서 발생하며 피부의 병적인 증상은 신경근의 지각신경이 분포하는 부위에 국한되어 나타난다. 이 부위에 심한 통증과 감각 이상이 동반되며 붉은 반점이 신경을 따라 나타난 후 여러 개의 ...
    Category건강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8. 한인 여성들이 가장 행복하게 사는 나라 6곳

    재외한인 여성이 현지 생활에 만족하는 정도가 20개국 중에서 브라질이 가장 높고, 과테말라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은 '재외한인 여성 정책 발전 방안에 관한 연구' 보고서에서 지난해 20개국의 한인 여성 1천357명을 조사...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3호
    Read More
  9. 금주의 역사 (6. 2~6. 8)

    ⊙ 6월 2일 ▶ 1886년, 그로버 클리블랜드 미국 22, 24대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결혼식을 했다. 미국 역대 대통령 가운데 백악관에서 결혼한 유일한 대통령. 대수를 건너 대통령에 취임한 것도 미국 유일. ▶ 1953년, 영국 여왕 엘리자베스 2세의 대관식이 처음으...
    Category기타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2호
    Read More
  10. 채소 먹고... 폐건강 증진방법 7가지

    심장을 튼튼하게 하는 방법은 많이 알려져 있다.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하고 건강에 좋지 않은 지방을 제한하는 것 등이다. 이에 비해 폐(허파)를 건강하게 하는 방법들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건강 정보 사이트 ‘액티브비트닷컴’이 미국폐협회(...
    Category건강 주간 남미한우리 수록제12호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38 Next
/ 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