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20.03.10 16:39

中에서 자국 마스크 유출 금지에…마윈이 日에 기증한 마스크는 ‘한국산’

홋카이도 도청 제공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의 창립자인 마윈(馬雲) 전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돕기 위해 일본 홋카이도에 기증한 마스크 1만 장이 한국산 제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본보가 홋카이도 도청에 확인한 결과 마 전 회장이 보낸 제품은 ‘락앤락’의 ‘퓨어돔 보건마스크’ 등 한국 제품이다. 상자에는 한글로 ‘보건용 마스크 KF94’라고 적혀 있다. 도청 관계자는 “마스크 1만 개가 한국에서 중국으로 보내진 것인지, 중국 공장에서 생산된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기증 받은 마스크 대부분은 ‘메이드 인 코리아’ 제품”이라고 밝혔다. 마스크 1만 개는 60매들이 상자 165개와 50매들이 상자 2개 등 총 167상자로 보내진 것으로 알려졌다.

홋카이도 도청 제공이 제품이 한국이 해외로 마스크 수출 금지 조치를 한 5일 이후에 마 전 회장이 구입해서 보낸 것인지, 아니면 미리 확보해뒀던 마스크를 일본으로 보낸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도청 관계자는 한국산 마스크가 일본 홋카이도에 전달된 과정에 대해 “중국에서 자국 마스크의 유출이 금지된 상태여서 마 전 회장 측이 외부로 보낼 수 있는 제품을 수배했던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마 전 회장은 코로나19 확산 초기에 일본이 중국에 도움을 줬던 것에 대한 답례로 일본 전국에 마스크 100만 장을 보내고 있다. 현재 홋카이도는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가 100명이 넘어 일본 내 가장 감염자가 많은 지역이다. 도청 측은 현재 입원환자가 있는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마스크를 순차적으로 배포할 계획이다.

도쿄=김범석 특파원 bsism@donga.com


<출처>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0&aid=0003274454&date=20200310&type=1&rankingSeq=9&rankingSectionId=104


Extra Form

  1. '아빠의 본능' 상어가 아들을 물어가자, 바다로 뛰어들었다

    호주 남동부 뉴사우스웨일즈주 해안의 백상아리/호주 시드니대 호주 바다에서 상어에 물려간 아들을 아빠가 구했다고 미 CBS 방송이 20일(현지 시각)보도했다. 지난 17일 호주 태즈메이니아섬 앞바다에서 10살 소년이 아버지와 보트에 앉아 물고기를 낚다가 갑...
    Read More
  2. “뭐하러 열었어”…잔혹극이 된 디즈니월드 재개장

    [경향신문] 디즈니월드 홈페이지 미국에서 코로나19 환자가 다시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와중인 지난 11일(현지시간) 재개장한 테마파크 디즈니월드가 연일 수난을 겪고 있다. 디즈니월드가 재개장 홍보용으로 만든 소셜미디어 영상에는 “호러(공포) 영화의 도입...
    Read More
  3. "마스크 쓴 줄 몰랐다" 재미로 만들었다가 대박난 디자인

    [머니투데이 진경진 기자] 디자이너 다니엘 배스킨 트위터 캡처 미국의 한 디자이너가 재미로 시작한 마스크 디자인이 코로나19(COVID-19) 사태와 맞물리며 대박을 쳤다. 20일 외신 등에 따르면 디자이너 다니엘 배스킨은 지난 2월 외과용 마스크에 주문자의 ...
    Read More
  4. 성추문父 부끄러웠나…딸 결혼식 사진서 빠진 英앤드루 왕자

    아빠의 불명예가 부끄러웠던 걸까. 영국 엘리자베스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60)가 첫째 딸 베아트리체(31) 공주의 결혼식 사진에서 사라졌다. 성 추문에 휘말린 앤드루 왕자의 불명예가 원인으로 지목된다. 영국 엘리자베스 여왕의 손녀 베아트리체 공주와 ...
    Read More
  5. 택배기사인 척 美판사 집 찾은 괴한···초인종 누른 뒤 총쏴댔다

    Pixabay 미국에서 괴한이 연방법원 판사의 자택을 습격해 판사의 아들이 숨지고 남편이 크게 다치는 일이 일어났다. AP통신에 따르면 19일(현지시간) 미국 뉴저지주 노스브런즈윅에 위치한 연방판사 에스더 살라스의 자택에서 총격이 일어나 살라스 판사의 외...
    Read More
  6. “휴지 부족하면 신문지 쓰세요”…세계 각국 ‘화장지’ 대란, 왜?

    “화장실 휴지가 없으시다구요. 걱정을 마세요. 저희 신문사는 8개 페이지를 추가로 발행했습니다. 이 페이지들은 부드러운 재질에 잘 뜯어지도록 절개선도 박혀 있습니다.” 최근 호주 신문 NT뉴스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화장...
    Read More
  7. 이탈리아·이란 확진자 급증에 한국 '코로나19' 4위로

    사진=로이터 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 순위가 4위로 떨어졌다. 이탈리아와 이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탓이다. 이란 보건부는 10일 정오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보다 881명 늘어난 8042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Read More
  8. [단독] 시진핑 마스크의 비밀…`리원량 마스크` 쓰고 우한 방문한 이유는

    10일 우한 방문서 녹색 의료용 마스크 국민영웅 故리원량과 동일한 색상 제품 코로나 사태로 최대위기 몰렸던 시 주석 리원량의 영웅 이미지 활용 `고도 계산` `연상효과` 노린 전형적 공산당 선전기법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0일 후베이성 우한시에 설치된 ...
    Read More
  9. 중국 발병 3개월 만에 시진핑, 첫 우한 시찰…사실상 ‘종식 선언’ 의도 [‘코로나19’ 확산 비상]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사진)이 10일 코로나19 상황이 가장 심각한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을 방문했다. 코로나19가 발병한 지 3개월, 지난 1월23일 우한 봉쇄령 이후 48일 만이다. 시 주석은 이날 우한에 도착해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긴급 건설한...
    Read More
  10. 中에서 자국 마스크 유출 금지에…마윈이 日에 기증한 마스크는 ‘한국산’

    홋카이도 도청 제공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의 창립자인 마윈(馬雲) 전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돕기 위해 일본 홋카이도에 기증한 마스크 1만 장이 한국산 제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본보가 홋카이도 도청에 확...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