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9.01.23 09:45

브렉시트 시계 '재깍재깍'…"EU 탈퇴시점 연기" 주장 확산

오스본 전 재무장관·맥도넬 노동당 예비내각 재무장관 한 목소리
EU,브렉시트 2020년 연기 방안 검토 (PG)
EU,브렉시트 2020년 연기 방안 검토 (PG)[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이른바 브렉시트(Brexit)가 두달여 앞으로 다가왔지만 합의안이 의회를 통과하지 못하자 탈퇴 시점을 연기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다.

일단 영국이 아무런 협정을 맺지 못하고 탈퇴하는 '노 딜'(no deal) 브렉시트라는 최악의 상황을 피하면서 대안을 모색할 수 있기 때문이다.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에 참석 중인 조지 오스본 영국 전 재무장관은 23일(현지시간) 공영 B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탈퇴 연기가 현재 가장 현실적인 옵션이라고 밝혔다.

테리사 메이 총리는 지난 2017년 3월 29일 EU의 헌법 격인 리스본 조약 50조에 따라 EU에 탈퇴의사를 공식 통보했다.

이에 따르면 영국과 EU는 공식 통보일로부터 2년간 탈퇴에 관한 협상을 진행하고, 만약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하더라도 통보일로부터 2년 후인 2019년 3월 29일 23시(그리니치표준시·GMT)를 기해 자동으로 EU에서 탈퇴하게 된다.

다만 영국이 요청하고 EU 27개 회원국이 만장일치로 승인하면 브렉시트 시점을 연기할 수 있다.

EU는 이미 '노 딜' 브렉시트에 따른 혼란을 막기 위해 영국이 요청할 경우 이를 받아주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오스본 전 장관은 "'노 딜'은 영국 경제의 머리에 총을 겨누는 것과 같다"면서 영국은 '노 딜'과 '노 브렉시트' 중 하나를 택하는 '러시안룰렛' 게임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러시안룰렛' 게임에서는 6분의 1 확률로 당신의 머리에 총알이 박힐 수 있다"고 경고했다.

오스본 전 장관은 최근 필립 해먼드 현 재무장관이 기업인들에게 '노 딜'은 가능하지 않다며 안심시킨 것을 "현명한 행동이었다"고 평가하면서, "우리는 이제 총리 입에서 이를('노 딜' 배제) 들어야 한다"고 밝혔다.

조지 오스본 영국 전 재무장관 [EPA=연합뉴스]
조지 오스본 영국 전 재무장관 [EPA=연합뉴스]

영국 제1야당인 노동당 예비내각 재무장관인 존 맥도넬 의원 역시 '노 딜'을 막기 위해서 EU 탈퇴시점을 연기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놨다.

맥도넬 의원은 같은 노동당의 이베트 쿠퍼 의원이 제출한 브렉시트 계획 수정안을 지지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쿠퍼 의원이 제출한 수정안은 오는 2월 말까지 정부가 EU와 브렉시트 합의에 도달하지 못할 경우 리스본 조약 50조에 따른 탈퇴시점을 연장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하원은 오는 29일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플랜 B'를 담은 결의안과 각 당 의원들이 제출한 수정안에 대해 표결을 진행할 예정이다.

맥도넬 의원은 "정부가 시간을 소모하고 있는 만큼 (쿠퍼 의원의 수정안이 제시하는) 옵션을 택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영국 언론들은 메이 총리가 브렉시트 제2 국민투표는 나라를 더 큰 분열과 혼란으로 몰고 갈 것이라며 반대 입장을 명확히 밝혀왔지만, 탈퇴시점 연기에 대해서는 비교적 유연한 입장이라고 분석했다.

<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190123167000085?section=international/all&site=box_todaynews


Extra Form

  1. 생물학적 자녀가 최대 200명?…네덜란드 의사 의혹 풀릴까

    법원. 불임클리닉 의사 DNA 검사 허용…몰래 자기 정자 이용 의혹 13일(현지시간) 승소 후 미소 짓는 원고들[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네덜란드 불임 클리닉의 한 의사가 기증자 정자 대신 몰래 자신의 것을 이용해 최대 200명의 생물학적...
    Read More
  2. 필리핀 갔다 돌아온 쓰레기 뜯어보니…이물질 섞인 폐플라스틱

    환경부, 평택항 현장조사…'분리·선별된 폐플라스틱' 신고와 달라 반입된 '불법 수출' 폐기물(서울=연합뉴스) 7일 경기 평택시 평택항에서 환경부 관계자가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됐다가 한국으로 반입된 폐기물을 조사하고 있다. 2019.2.7 [환경부 제공] photo@...
    Read More
  3. 지구 600㎞ 상공에 비닐봉투처럼 떠다니는 우주 쓰레기

    로켓발사 때 사용된 금속 포일로 추정 지구를 싸고 있는 우주 쓰레기 상상도[NASA 제공]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지구 600㎞ 상공에서 빈 쓰레기 봉투처럼 우주를 떠다니는 쓰레기가 발견됐다. 30일 데일리 메일 등에 따르면 이 물체는 하와이 할레아칼...
    Read More
  4. 브렉시트 시계 '재깍재깍'…"EU 탈퇴시점 연기" 주장 확산

    오스본 전 재무장관·맥도넬 노동당 예비내각 재무장관 한 목소리 EU,브렉시트 2020년 연기 방안 검토 (PG)[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이른바 브렉시트(Brexit)가 두달여 앞으로 다가왔지만 합의안이 ...
    Read More
  5. 금괴 중계 밀수 주범에 '1조3천억원' 벌금 선고…역대 최대

    2조원대 홍콩 금괴 4만개 한국공항 거쳐 일본 반출 혐의 공항 환승구역 내 불법 중계무역에 첫 국내 관세법 적용 법원 "조세포탈, 조세질서 어지럽히는 등 사회적 폐해 커" 한국 거쳐 일본으로 밀수된 금괴(부산=연합뉴스) 시세 차익을 노리고 홍콩에서 사들인...
    Read More
  6. 아마존 CEO 베이조스 이혼…세계 최고부호 재산분할 어떻게 되나

    "계속 친구로 삶 공유"…145조원 재산에 美언론 '가장 비싼 이혼될수도' 이혼을 선언한 제프-매켄지 베이조스 부부[로이터=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 최고경영자(CEO)인 제프 베이조스(54)와 부인 매켄지 베...
    Read More
  7. 日외무성, 주일 한국대사 불러 신일철주금 자산압류 결정 항의

    세계 전체기사 日외무성, 주일 한국대사 불러 신일철주금 자산압류 결정 항의(종합)송고시간 | 2019-01-09 16:51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스토리더보기 인쇄 확대 축소 일본 정부, 한국대사 초치…외무성 들어서는 이수훈 대사(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이수...
    Read More
  8. '무패 복서' 메이웨더, 9분 뛰고 8천800만달러 챙긴다

    20살 이상 어린 일본 킥복서 나스카와와 오늘 대결 환하게 웃는 메이웨더[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무패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41)가 일본 킥복서 나스카와 텐신(20)과의 복싱 대결을 통해 무려 8천800만 달러(약 978억1천200만...
    Read More
  9. 교황청 대변인·부대변인, 세밑 돌발 사퇴

    교황청 홍보조직 개편 작업과 맞물린 듯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교황청의 대변인과 부대변인이 세밑에 갑작스럽게 자리에서 물러나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교황청은 31일 성명을 내고 프란치스코 교황이 그렉 버크(58) 교황청 공보실 대변인...
    Read More
  10. 크리스마스 선물?…영국서 '차에 두고 깜빡' 복권 당첨 1천억원

    복권 열풍 (CG)[연합뉴스TV 제공]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복권을 산 뒤 자신의 차량 차양에 끼워놓는 습관을 가진 영국의 한 건축업자가 1천억원에 이르는 상금 당첨 사실을 6주 뒤에야 알게 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21일(현지시간) 공영 BBC 방송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