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6.04 11:31

김정은-트럼프 샹그릴라서 회담하나…'특별행사구역' 지정

[그래픽] 싱가포르 샹그릴라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
[그래픽] 싱가포르 샹그릴라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
싱가포르 관보 "정상회담엔 대표단 간 회의·사전행사·사교모임 포함"
센토사, 풀러턴 등 별도 시설에 머물며 샹그릴라서 회담 가능성
호텔측 "전달받은 사항 없다…일부 회의장 남겨둬"

샹그릴라 호텔 지역 특별행사구역 지정
샹그릴라 호텔 지역 특별행사구역 지정(싱가포르=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싱가포르 정부가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10일부터 14일까지 샹그릴라 호텔 주변 지역을 '특별행사구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힌 4일 밤 샹그릴라 호텔 모습.
이날 회담장 후보로 거론됐던 센토사 섬이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머물 장소로 언급됐던 풀러턴 호텔 등은 언급되지 않았다. 2018.6.4 
xyz@yna.co.kr

(싱가포르=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싱가포르 정부가 6·12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이달 10일부터 14일까지 샹그릴라 호텔 주변 지역을 '특별행사구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샹그릴라 호텔에서 역사적인 만남을 가질 것이란 전망에 급격히 무게가 실리게 됐다.

현지 일간 스트레이츠타임스 등에 따르면 싱가포르 내무부는 4일 관보를 통해 공공질서법에 따라 샹그릴라 호텔 주변 탕린 권역을 특별행사구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팡 킨 켕 내무담당 사무차관 명의의 명령을 담은 관보는 "더니언 로드, 패터슨 로드, 그란지 로드, 클러니 로드와 경계를 이루는 지역을 정상회담 특별 행사 지역으로 지정한다"고 설명했다.

관보는 또 "정상회담은 양국 대표단 간의 회의뿐만 아니라 사전행사와 정상회담 관련 사교모임 등으로 구성된다"고 덧붙였다.

특별행사구역 내에는 미국대사관과 중국대사관, 싱가포르 외무부, 세인트레지스 호텔과 포시즌스 호텔 등이 있다.

반면, 한때 회담장 후보 중 우선순위로 거론됐던 싱가포르 대통령궁(이스타나)은 인근임에도 포함되지 않았다.

2018년 6월 4일 싱가포르 정부가 6·12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이달 10일부터 14일까지 시내 탕린 권역을 '특별행사구역'으로 지정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스트레이츠타임스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같은 날 싱가포르 경찰은 별도 훈령을 통해 내무부가 지정한 특별행사구역 내 일부 지역을 '특별 구역'으로 규정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특별 구역으로 지정된 장소는 외부인과 차량 출입이 제한되며, 경찰에 의한 불심검문이 이뤄질 수 있다.

싱가포르 경찰은 "특별 구역에는 깃발과 현수막, 폭죽, 인화물질 등의 반입이 금지된다"고 말했다.

샹그릴라 호텔에서는 2015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마잉주(馬英九) 당시 대만 총통의 첫 양안(兩岸) 정상회담이 열렸다. 이달 1∼4일에는 제17차 아시아안보회의(샹그릴라 대화)가 진행됐다.

이 호텔은 전철이나 노선버스가 운행되지 않는 고급 주택 밀집 지역에 위치해 외부인의 접근 차단과 경호에 매우 용이한 조건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와 일본 교도통신 등 외신은 북미 실무팀이 싱가포르 앞바다 센토사 섬을 회담 장소로 결정한 것 같다면서 샹그릴라 호텔은 트럼프 대통령의 숙소가 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해 왔다.

반면, 싱가포르 언론매체들은 샹그릴라 호텔이 회담장으로 적합하다고 전해 왔다.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싱가포르=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싱가포르 정부가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10일부터 14일까지 샹그릴라 호텔 주변 지역을 '특별행사구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힌 4일 밤 샹그릴라 호텔 모습.
이날 회담장 후보로 거론됐던 센토사 섬이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머물 장소로 언급됐던 풀러턴 호텔 등은 언급되지 않았다. 2018.6.4 
xyz@yna.co.kr

현재까지의 상황을 종합해 보면 싱가포르 언론매체의 보도가 더 정확했을 가능성이 커 보인다.

샹그릴라 호텔에서 정상회담을 하고,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과 풀러턴 호텔 등 별도의 시설에 각각 머무를 수 있다는 이야기다.

이날 저녁까지도 샹그릴라 호텔이 북미정상회담 전후 날짜의 객실 예약을 받고 있는 것도 이런 관측에 무게를 더한다.

샹그릴라 호텔은 성명을 통해 "우리 호텔은 정상회담의 이해당사자를 대신해 어떠한 언급이든 할 수 있는 입장에 있지 않다"고 밝혔고, 호텔 언론 대응 담당자들은 취재진과의 접촉을 피하고 있다.

하지만 연합뉴스 기자와 만난 익명의 호텔 관계자는 "11∼12일은 예약이 마감됐으나 그 전후는 아직 예약이 가능하고 현재까지 백악관이 예약한 객실이나 연회장은 하나도 없다"고 밝혔다.

그는 "아직 전달 받은 사항이 없어 주싱가포르 미국대사관에도 문의했지만 그쪽 역시 본국의 지시만 기다리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다만 "높은 수준의 보안 때문에 막판에야 공개가 되는 것일 수도 있다"면서 "예약은 마감됐으나 따로 빼놓은 회의장은 일부 있는 상황"이라고 귀띔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6/04/0619000000AKR20180604156053104.HTML


Extra Form

  1. 누가·왜?…뉴델리 가정집 '무더기 시신' 미스터리

    11구 중 10구 목매…눈 가려진 채 손 묶여 외부 침입 없어…경찰, 자살 무게 두고 주술행위 연관성 수사 1일 인도 경찰이 시신 11구가 발견된 뉴델리 가정집에서조사 내용을 메모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 수도 뉴델...
    Read More
  2. 부패·폭력·빈곤 심판한 멕시코 민심…89년만의 '좌클릭'

    [그래픽] 멕시코 89년만에 좌파 정권 교체 대권 삼수생 '암로' 예비 개표결과 53%대 압승…2위와 20%p 이상 표차 '멕시코 좌파 트럼프' 부패척결 등 공약…미국과 무역·이민 충돌 예상 암로 "깊은 변화 추진·美와 우호관계 모색"…경쟁후보들 "패배 인정…성공 기...
    Read More
  3. 앞으로 한달여간 여름밤 우주쇼

    토성,화성 한달 간격 지구 최근접…내달 보름달때는 개기월식 '블러드문' 토성과 카시니호 상상도 .[출처: NASA 제트추진연구소]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토성의 지구 근접을 시작으로 앞으로 한 달여간 우주쇼가 펼쳐진다. 신비의 고리를 가진 토성은 2...
    Read More
  4. '불의 고리' 또다시 출렁…日 오사카·과테말라서 잇따라 '강진'

    한인 많이 찾는 대도시 오사카, 지진으로 현재까지 3명 사망 화산 폭발도 잇따라…과테말라 화산 폭발로 110명 숨지는 참사 지난 11일(현지시간) 과테말라의 푸에고 화산 폭발로 화산재가 구름처럼 피어오르는 모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
    Read More
  5. 마피아 위협 떨쳐낸 이탈리아 여성의원…25년만에 얼굴 공개

    3월 총선서 '反마피아' 당선…남편 살해 마피아 고발 후 잠행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지난 3월 이탈리아 총선에서는 보기 드문 일이 벌어졌다. 마피아로 악명이 높은 시칠리아 선거구에서 한 여성이 전혀 얼굴을 드러내지 않고 반체제 포퓰리스트 정당 ...
    Read More
  6. [한반도 해빙] 유럽 "비핵화 목표 남아…이젠 행동할 때"

    EU "북미 추가협상·신뢰구축 조치 적극 지원할 것" 英 "건설적 대화 환영"…스웨덴 "말을 행동으로 옮길 때" 이란 핵해결에 긍정 영향 기대…이란 "트럼프 바로 어길 수도"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유럽 국가들은 12일 사상 처음 개최된 북미정상회담...
    Read More
  7. 외신, "과감한 변화" 호평 속 디테일 부족 지적

    워싱턴포스트 "수십년에 걸친 미국의 대북정책 바꿨다" 뉴욕타임스 "과감한 변화 약속했지만 세부사항 부족하다"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이라는 자평 속에 끝난 가운데 외신들은 양국간 공동성명에 대해 "과감한 변화를 약속했다...
    Read More
  8. 김정은-트럼프 샹그릴라서 회담하나…'특별행사구역' 지정

    [그래픽] 싱가포르 샹그릴라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 싱가포르 관보 "정상회담엔 대표단 간 회의·사전행사·사교모임 포함" 센토사, 풀러턴 등 별도 시설에 머물며 샹그릴라서 회담 가능성 호텔측 "전달받은 사항 없다…일부 회의장 남겨둬" 샹그릴라 호텔...
    Read More
  9. 삼성전자, 이란서 월드컵 광고 성차별 논란 휘말려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삼성전자가 2주 뒤 열릴 월드컵 축구 대회 개최를 앞두고 이란에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내놓은 TV 광고가 성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된 삼성전자의 광고는 소파에 앉...
    Read More
  10. 미신 때문에 치료 거부하고 탈출까지…에볼라 퇴치 악전고투

    '사악한 영혼의 저주'…민주콩고서 격리 뚫고 탈출한 환자 2명 사망 (제네바=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 에볼라가 확산할 조짐을 보이는 콩고민주공화국(민주콩고)에 실험용 백신이 긴급 투입됐지만, 미신과 치료 거부라는 또 다른 장애물 때문에 현장 의료진이...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