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5.28 09:42

삼성전자, 이란서 월드컵 광고 성차별 논란 휘말려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삼성전자가 2주 뒤 열릴 월드컵 축구 대회 개최를 앞두고 이란에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내놓은 TV 광고가 성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된 삼성전자의 광고는 소파에 앉아 월드컵 경기를 보는 친구와 가족의 모습을 파노라마 방식으로 촬영한 동영상이다.

이 광고에서 남편으로 보이는 남성은 경기를 중계하는 TV에 집중하는 반면 부인 역할의 여성은 아기 요람을 흔들거나 축구 시청에 정신이 팔린 아빠를 조르는 아이를 대신 달래는 모습으로 그려졌다.

또 남성들은 팝콘이나 스마트폰을 들고 활기차게 중계방송을 시청하지만 여성은 뜨개질을 하는 등 다소 조용한 태도로 TV를 지켜본다.

이 광고가 SNS상에서 알려지자 주로 여성으로 추정되는 네티즌들이 광고가 게시된 삼성전자 이란 지사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비판하는 댓글을 대거 달았다.

이 인스타그램 계정에 게시된 다른 홍보 사진이나 동영상 광고엔 댓글이 100건 안팎이지만 이 논란의 광고는 28일(현지시간) 오후 현재 2만5천여개가 넘었다.

이란의 현실을 그대로 그렸다는 내용도 있지만, 댓글을 단 네티즌 대부분은 '#성차별_삼성'이라는 해시태그를 적고 세계적인 기업인 삼성전자가 변화하는 현실과 다르게 전통적인 여성의 수동적 역할을 부각했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엄격한 이슬람 율법이 적용되는 이란에선 여성의 사회적 활동이 제한되는 편이지만 최근엔 이런 고정관념을 깨는 움직임이 활발하게 일어나는 흐름도 확연히 감지된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 이란 지사 관계자는 "여성을 차별하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면서 "광고가 이달 3일 게시됐는데 갑자기 요 며칠 새 비판적인 댓글이 집중적으로 달린 배경이 의아하다"고 말했다.

이어 "광고를 삭제하거나 수정할 계획은 아직 없다"면서 "삼성전자가 이란에서 여성을 위한 사회적 기여 활동도 활발하게 한다는 점도 널리 알려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5/28/0619000000AKR20180528170200111.HTML


Extra Form

  1. [한반도 해빙] 유럽 "비핵화 목표 남아…이젠 행동할 때"

    EU "북미 추가협상·신뢰구축 조치 적극 지원할 것" 英 "건설적 대화 환영"…스웨덴 "말을 행동으로 옮길 때" 이란 핵해결에 긍정 영향 기대…이란 "트럼프 바로 어길 수도"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유럽 국가들은 12일 사상 처음 개최된 북미정상회담...
    Read More
  2. 외신, "과감한 변화" 호평 속 디테일 부족 지적

    워싱턴포스트 "수십년에 걸친 미국의 대북정책 바꿨다" 뉴욕타임스 "과감한 변화 약속했지만 세부사항 부족하다"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이라는 자평 속에 끝난 가운데 외신들은 양국간 공동성명에 대해 "과감한 변화를 약속했다...
    Read More
  3. 김정은-트럼프 샹그릴라서 회담하나…'특별행사구역' 지정

    [그래픽] 싱가포르 샹그릴라호텔 주변 '특별행사구역' 지정 싱가포르 관보 "정상회담엔 대표단 간 회의·사전행사·사교모임 포함" 센토사, 풀러턴 등 별도 시설에 머물며 샹그릴라서 회담 가능성 호텔측 "전달받은 사항 없다…일부 회의장 남겨둬" 샹그릴라 호텔...
    Read More
  4. 삼성전자, 이란서 월드컵 광고 성차별 논란 휘말려

    삼성전자의 이란 내 광고[동영상 캡처]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삼성전자가 2주 뒤 열릴 월드컵 축구 대회 개최를 앞두고 이란에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내놓은 TV 광고가 성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된 삼성전자의 광고는 소파에 앉...
    Read More
  5. 미신 때문에 치료 거부하고 탈출까지…에볼라 퇴치 악전고투

    '사악한 영혼의 저주'…민주콩고서 격리 뚫고 탈출한 환자 2명 사망 (제네바=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 에볼라가 확산할 조짐을 보이는 콩고민주공화국(민주콩고)에 실험용 백신이 긴급 투입됐지만, 미신과 치료 거부라는 또 다른 장애물 때문에 현장 의료진이...
    Read More
  6. 재혼남 조카에 딸 강제결혼시킨 파키스탄 여성 유죄 선고

    영국 버밍엄 거주…파키스탄에 딸 데리고 가 강제 성관계·결혼 시켜 파키스탄서 세계 여성의 날 기념 집회 [AP=연합뉴스]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 버밍엄에 사는 파키스탄계 가정의 A양은 2012년 엄마와 함께 새 아빠를 만나기 위해 파키스탄을 ...
    Read More
  7. 美 10년물 국채금리 3.1% 넘어…신흥국 위기감 고조

    미국 국채 금리가 파죽지세로 치솟으면서 신흥국 통화 위기를 부채질하고 있다. 블룸버그 집계에 따르면 세계 채권 시장의 벤치마크인 미 10년물 국채 금리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한때 연 3.1261%까지 치솟아 2011년 7월 이후 약 7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
    Read More
  8. "공부해 둘 걸"…일본 대기업 채용 '성적중시' 회귀 확산

    대기업은 여전히 좁은 문…성적·이수과목 자료 제출 요구 늘어 (서울=연합뉴스) 이해영 기자 = "학생의 본분은 역시 공부다" 기업이 신규 졸업자 채용 때 학생의 성적과 이수과목 등을 평가하는 사례가 일본 대기업을 중심으로 늘고 있다. 일본 기업들은 그동안...
    Read More
  9. 백악관, PVID 접고 다시 CVID로…核담판 '합의 가능성' 높이기

    폼페이오 방북 계기로 트럼프 행정부가 'CVID'를 공식목표 삼아 비핵화 협상 수위 낮춘 듯…폐기범위를 핵과 ICBM으로 한정할 듯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미국이 다음 달 12일 북미정상회담의 일정과 장소를 확정하면서 북한 비핵화의 목표를 'CVID'(완...
    Read More
  10. '미투' 파문 여파 "올해 노벨문학상 없다"…내년으로 미뤄

    올해 노벨문학상 수상자 선정 않기로 결정 (PG) '미온 대처 도마' 스웨덴 한림원 "대중 신뢰 회복 시간 필요" 문학상 지금까지 7차례 시상 못 해…1949년 이후 69년 만에 처음 (브뤼셀·서울=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박인영 기자 = 최근 '미투'(Me Too·나도 당...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