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4.12 14:59

'헤지펀드 제왕' 폴슨 1조원 세금폭탄…"개인 역대 최고액"

헤지펀드 폴슨앤컴퍼니 존 폴슨 회장

                헤지펀드 폴슨앤컴퍼니 존 폴슨 회장[EPA=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미국의 '헤지펀드 제왕'으로 군림했던 존 폴슨(63)이 개인 기준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의 세금을 납부하게 됐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헤지펀드 '폴슨 앤 컴퍼니'를 이끄는 폴슨은 2007~2008년 미국 주택시장의 붕괴를 정확하게 예측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주요 후원자로도 꼽히며, 2016년 트럼프 대선캠프에도 참여한 바 있다.

 

올해 폴슨에게 부과된 세금은 약 10억 달러(1조700억 원)다.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긴급경제안정화법'에 따라 10년간 유예된 세금들로, 오는 17일까지 납부해야 한다.

 

지난해에도 5억 달러(약 5천400억 원)를 연방정부와 주 정부에 납부한 바 있다.

 

폴슨은 그동안 헤지펀드 업계를 주도하면서 수십억 달러를 벌어들였지만, 최근 고전을 면치 못하는 상황이어서 상당한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폴슨 앤 컴퍼니는 2011년 이후로는 적잖은 손실을 봤고, 주가로 급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금융위기 당시 일생일대의 투자를 통해 세계적인 명성과 40억 달러의 이익을 얻었던 폴슨이 이번에는 역대 최대 개인납세액이라는 또 다른 기록을 세우게 됐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폴슨이 10억 달러의 세금을 내지 못할 정도까지는 아니지만, 과거처럼 돈이 넘치지 않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4/13/0619000000AKR20180413000200072.HTML


Extra Form

  1. 美최악 미제사건 풀렸다…미국판 화성연쇄살인범 42년만에 체포

    미 연쇄살인범 '골든스테이트 킬러' 42년 만에 체포(새크라멘토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크라멘토 경찰이 제공한 연쇄살인 용의자 조세프 제임스 드앤젤로(72)의 사진. 드앤젤로는 42년간의 도주 끝에 25일(현지시간) 경찰에 체포됐다. 드앤젤...
    Read More
  2. "페북이 내 이름 사칭 가짜광고 게시"…영국 재테크전문가 소송

    페이스북 [AP=연합뉴스]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의 한 재테크 전문가가 페이스북이 자신의 이름을 사칭한 광고를 게시해 소비자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페북의 가짜 광고로 인한 명예훼손 소송은 사실상 이번이 처음이다. 22...
    Read More
  3. 국제유가, 중동위기 속 상승…WTI 0.4%↑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국제유가가 23일(현지시간)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거래일보다 배럴당 0.24달러(0.4%) 상승한 68.6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같은 시각, 런던 ICE 선물거래소...
    Read More
  4. '헤지펀드 제왕' 폴슨 1조원 세금폭탄…"개인 역대 최고액"

    헤지펀드 폴슨앤컴퍼니 존 폴슨 회장[EPA=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미국의 '헤지펀드 제왕'으로 군림했던 존 폴슨(63)이 개인 기준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의 세금을 납부하게 됐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2일(현지시간) 보...
    Read More
  5. 미 무역적자 6개월 연속 확대…대중국 상품적자 19% 감소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무역적자 해소를 위해 중국에 관세 폭탄을 때리는 등 무역전쟁을 불사하며 전방위 압박에 나서고 있지만 미국의 전체 무역적자는 계속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중국과의 상품수지 적...
    Read More
  6. "아베 퇴진하라"…日 시민단체 국회의사당 앞서 항의집회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최근 사학스캔들과 관련한 재무성의 문서조작 파문, 이라크 파견 육상자위대의 일일보고 은폐 등에 대해 책임을 물어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퇴진을 요구하는 집회가 5일 밤 도쿄 국회의사당 앞에서 열렸다. 반전&mi...
    Read More
  7. 사우디 국왕, 해외 유학생 9만명에 2천달러씩 '용돈'

    무함마드 빈살만 왕세자 건의 무함마드 사우디 왕세자(좌)와 살만 국왕[SPA통신]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살만 빈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 국왕이 해외에서 유학하는 자국 학생에게 2천 달러(약 214만원)씩 교육 지원금을 보내기로 했다고 사우...
    Read More
  8. '마약에 취한 죽음의 질주' 18명 목숨 앗아간 태국 버스 기사

    수차례 마약복용 기소 전력에도 전세버스 운전 기사로 채용돼 18명 사망 버스 전복사고 현장[사진출처 방콕포스트 홈페이지] (방콕=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태국에서 18명의 목숨을 앗아간 대형 교통사고의 원인이 마약을 복용한 운전기사의 과속 운전임이 ...
    Read More
  9. "김정남 암살 북한인들, VX 묻은 손 씻으란 말도 안 해"

    베트남 출신 피고 "경찰에 잡힌 뒤에야 살인연루 알았다" 2017년 11월 27일 김정남 살해 혐의로 기소된 베트남 국적 피고인 도안 티 흐엉(30·여) 말레이 시아 샤알람 고등법원에 들어서고 있다. [EPA=연합뉴스자료사진]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
    Read More
  10. "수십억 달러 뜯긴 사우디 왕족들 겁박·학대당했다"

    (서울=연합뉴스) 이경욱 기자 = 사우디아라비아 정부가 진행 중인 이른바 '반(反)부패 캠페인'으로 사우디 왕족과 친인척 수백명이 하루아침에 자산 압류와 해외여행 금지 등 혹독한 조치를 당했다. 영국을 방문한 사우디아라비이 빈살만 왕세자 [AFP=...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