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7.06.15 18:59

브라질 리우市 재정난으로 내년 카니발 축제 파행 가능성

시 당국 재정지원 절반 축소 방침…삼바학교들 "카니발 불참" 반발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 지방정부의 재정난이 누적되면서 지구촌 최대 향연으로 일컬어지는 리우데자네이루 카니발 축제도 큰 타격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경제 침체의 직격탄을 받은 리우 시 당국이 재정난을 이유로 지원 규모를 줄이면서 카니발 축제 분위기가 지난 2015년부터 가라앉기 시작했으며 2018년 행사는 최악의 상황에서 치러질 것이라고 브라질 언론들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언론에 따르면 마르셀루 크리벨라 리우 시장은 오는 2018년 카니발 축제 재정지원 규모를 절반으로 줄이겠다고 밝혔다.

 

올해 초 카니발 축제 당시 리우 시의 재정지원액은 2천400만 헤알(약 82억 원)이었다.

크리벨라 시장은 카니발 지원을 줄이고 재원을 158개 공립 탁아소로 돌려 어린이 1만5천여 명에 대한 복지 혜택을 늘리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삼바 학교들은 강력하게 반발하고 있다.

삼바 학교 단체는 공식 성명을 통해 "리우 시가 재정지원을 줄이면 삼바 전용공연장인 삼보드로무(Sambodromo)에서 펼쳐지는 카니발 퍼레이드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삼보드로모에서 펼쳐진 리우 카니발 퍼레이드[출처:브라질 뉴스포털 G1]

 

2017년 리우 카니발 퍼레이드에 참가한 삼바 댄서[브라질 뉴스포털 UOL]

 

2017년 리우 카니발 축제 당시 삼바 학교의 퍼포먼스[브라질 뉴스포털 UOL]

 

카니발 축제가 파행하면 리우 시의 관광산업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 2017년 카니발 축제 기간 리우 시를 찾은 관광객은 110만 명, 관광수입은 30억 헤알(약 1조 원)에 달했다.

 

해마다 사순절(예수의 고난과 죽음을 기억하는 교회 절기)을 앞두고 열리는 브라질 카니발은 유럽으로부터 전해진 전통적인 가톨릭 행사에 아프리카풍의 타악기 연주와 열정적 춤이 합쳐져 생겨났다.

 

2017년 카니발은 2월 28일이었으며, 이날을 전후해 2주가량 브라질 전국이 카니발 축제 물결에 휩싸였다.

 

리우 시가 카니발 축제에 대한 재정지원을 축소하려는 것은 크리벨라 시장의 정치적 성향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우파 브라질공화당(PRB) 소속인 크리벨라 시장은 복음주의 대형 교회인 '신의 왕국의 보편 교회'의 성직자 출신이다.

 

크리벨라는 과거 쓴 책에서 가톨릭 신자를 악마로 묘사해 논란이 됐다. 그는 1999년에 쓴 책에 힌두교도가 자녀들의 피를 마신다고 적었고 동성애자 역시 사악하다고 표현했다. 아프리카계 종교가 사악한 영혼을 숭배한다고도 말했다.

 

그는 시장에 당선되고 나서 치안불안과 높은 범죄율 때문에 신음하는 리우에 법과 질서를 가져다주겠다고 약속하기도 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7/06/16/0607000000AKR20170616005600094.HTML


Extra Form

  1. S&P, 브라질 국가신용등급 'BB'에서 'BB-'로 강등

    연금개혁 지연, 주요인…무디스·피치도 강등가능성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국제신용평가회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11일(현지시간) 브라질 국가신용등급을 'BB'에서 'BB-'로 한 단계 강등했다. 이에 따...
    Read More
  2. 메르코수르 회원국 경제 견고한 성장…브라질 수출 회복세 뚜렷

    통상 전문가들 "정치적 의제 벗어나 경제블록 역할에 충실"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과 남미공동시장(메르코수르) 다른 회원국 간의 교역이 강한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 25일(현지시간) 브라질 통상 당국에 따르면 올해 1∼11월 브라...
    Read More
  3. '원유매장 1위' 베네수엘라, 휘발유 판매 제한…"밀수 차단"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베네수엘라가 일부 지역에서 휘발유 판매량에 상한을 두기로 했다. 밀수를 차단하기 위해서다. 26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베네수엘라 석유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승용차는 최대 30ℓ, 화물차는 35ℓ로 휘발유 판매량을 제...
    Read More
  4. 아르헨티나 연금개편 놓고 '진통'…노동계, 24시간 총파업

    정부, 재정적자 감축위한 개편 추진…은퇴자 "연금 감소" 개악 연금개편 반대 시위대와 대치중인 아르헨티나 경찰 [EPA=연합뉴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아르헨티나 정부와 노동계가 연금개편을 두고 진통을 겪고 있다. 18일(현지시간)...
    Read More
  5. 브라질-아르헨티나 자동차 생산표준 시도…“시장통합 노력 일환”

    남미 양대국 브라질과 아르헨티나가 시장통합을 위한 노력을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12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세계무역기구(WTO) 회의 참석을 위해 아르헨티나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를 방문한 미셰우 테메르 브라질 대통령은 마우리시오 마크...
    Read More
  6. 아르헨티나 실종 잠수함 '오리무중'…해군 사령관 2명 정직

    실종된 산후안 호 승조원들을 추모하는 시민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기지로 귀환 도중 실종된 아르헨티나 잠수함의 수색작업이 한달 가까이 진행됐지만 아무런 흔적도 찾지 못하면서 수색이 장기화 국면으로 접어들...
    Read More
  7. 전세계에서 모인 농민이 아르헨티나에서 WTO 무산을 선언했다

    전세계 농민이 WTO 11차 각료회의가 열린 아르헨티나에서 반대시위를 열었다. 사진제공=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전세계에서 모인 농민이 WTO 11차 각료회의가 열린 아르헨티나로 집결해 회의 저지를 위한 시위를 벌였다. 시위에 참가한 농민들은 부에노스아이레...
    Read More
  8. 아르헨티나 축구영웅 메시 동상 발목 잘려…올해 두번째 파손

    아르헨티나서 메시 동상 또 '파손'(부에노스아이레스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영광의 거리에 있는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의 동상이 발목이 잘린 채 발견됐다. 메시의 동상이 파손된 건 올해 1월에 이어 두 번째로 ...
    Read More
  9. 아르헨티나 잠수함 실종 9일째…좌절·분노에 휩싸인 가족들

    폭발음 확인 후 대부분 가족 귀가…해군, 계속 수색 방침 책임 규명 위한 내부 조사 착수…해군 사령관 경질 검토 아르헨티나 마르 델 플라타 해군 기지 울타리에 실종 승조원들을 기리는 꽃다발이 걸려 있다. [AFP=연합뉴스] (멕시코시티=연합뉴...
    Read More
  10. "폭스스포츠도 뇌물 연루" 아르헨 스포츠마케팅업자 법정 증언

    (서울=연합뉴스) 김용윤 기자 = 미국 스포츠전문채널 폭스 스포츠 등 일부 언론이 TV중계권 확보를 위해 뇌물로 매수한 사실이 있다고 아르헨티나 스포츠마케팅기업 고위 관계자가 밝혔다. 부르사코 [뉴욕데일리뉴스 캡처] 알레한드로 부르사코 전 '토르네...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