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9.03 09:57

프랭클린 템플턴, 아르헨티나 위기로 '쓴맛'…1조3천억원 손실

미국의 대형 자산운용회사 프랭클린 템플턴이 아르헨티나의 금융위기로 큰 손실을 보고 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T 분석에 따르면 프랭클린 템플턴이 운용하는 펀드들은 지난 2주 동안 12억3천만달러(약 1조3천745억원)의 손실을 낸 것으로 추산된다. 이는 아르헨티나 채권에 포지션이 가장 큰 3개 펀드에서 발생한 손실이다.

아르헨티나 채권에 대한 투자는 아일랜드 등 과거 위기를 겪은 나라의 채권에 과감하게 베팅해 큰 이익을 챙겼던 마이클 하젠스탑 매니저가 주도했다.

하젠스탑의 대표 펀드인 '글로벌 채권 펀드'는 8월 한 달 동안 4.2%의 손실을 냈고 그의 또 다른 펀드인 '글로벌 토털 리턴 펀드'는 같은 기간에 4.3%의 손실을 냈다.

두 펀드는 각각 368억달러와 54억달러의 자금을 운용하고 있다. 월간 기준으로 따지면 이들의 8월 투자 수익률은 약 4년 만에 최악의 성적이다.

아르헨티나 페소화 하락 경제 위기(PG)
아르헨티나 페소화 하락 경제 위기(PG)[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프랭클린 템플턴은 6월 말 현재 46억달러의 아르헨티나 채권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외환 시장 불안이 한창이던 지난 5월 아르헨티나가 발행한 약 30억달러 상당의 국채 가운데 4분의 3을 넘는 22억5천만달러의 국채를 사들였다.

프랭클린 템플턴만이 아르헨티나의 위기로 낭패를 본 것은 아니다.

핌코는 지난 3월 말 현재 유지하고 있는 포지션은 53억달러로, 대형 자산운용사 가운데서는 최대다. 이 밖에 블랙록과 골드만자산운용, 피델리티가 아르헨티나 채권을 많이 보유한 5대 운용사에 속한다.

아르헨티나는 지난주 IMF에 당초 약속한 구제금융을 조기에 집행해달라고 요청했다는 소식에 또다시 불안에 휩싸였고 페소화 가치는 사상 최저치를 경신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있는 환전소 전경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있는 환전소 전경[EPA=연합뉴스 자료 사진]

아르헨티나 중앙은행이 급기야 기준금리를 15%포인트 높은 60%까지 인상했지만,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아르헨티나의 장단기 국가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하고 신용등급을 관찰대상으로 지정했다.

페소화 가치 하락이 정부의 경제 프로그램을 어렵게 만들 수 있다며 신용등급 강등 가능성을 열어둔 것이다.

UBS 자산운용의 페데리코 카우네 신흥시장 채권 책임자는 "가시적인 것이 있을 때까지 투자자들은 떨어지는 칼날을 잡으려 하기보다 랠리의 초반부를 놓치는 게 낫다"며 "투자자들은 이미 여러 차례 아르헨티나에 데인 바 있다"고 말했다.

애버딘 스탠더드 인베스트먼트의 에드윈 구티에레스 신흥시장 국채 책임자는 많은 투자자가 이미 아르헨티나에 익스포저가 있어 추가 투자는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매수자를 찾는 일이 매우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9/03/0607000000AKR20180903058600009.HTML


Extra Form

  1. 트럼프-시진핑, 11월 말쯤 아르헨티나에서 정상회담

    ▲ 트럼프, 시진핑 두 정상은 오는 11월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개최되는 20개국-지역(G20) 정상회의에서 미-중 정상회담을 하는 방향으로 정하고 있으며, 트럼프 행정부 내에서는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이 주도해 정상회담 준비팀이 꾸려졌다고 ...
    Read More
  2. "상류층을 공략하라"…베네수엘라서 한국 소비재 전시회

    유아, 뷰티 등 4개 부문 12개사 샘플 선보여…현지언론 큰 관심 베네수엘라서 한국 소비재 전시회(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코트라(KOTRA) 카라카스 무역관이 4일(현지시간) 개최한 '한국소비재 팝업(Pop-Up ) 전시회'에 참석한 현지 기업인과 소...
    Read More
  3. 마라도나 "메시, 아르헨티나 대표팀으로 돌아오지 마라"

    출처 | 아르헨티나축구대표팀 공식 트위터 [스포츠서울 도영인기자] 아르헨티나의 축구 전설인 디에고 마라도나 감독이 리오넬 메시의 대표팀 복귀에 반대 의사를 분명히 했다. 메시는 지난 2005년 아르헨티나 대표팀에 데뷔한 뒤 13년간 A매치 128경기에 출전...
    Read More
  4. 'IMF 구제금융' 아르헨티나, 최대 50억달러 추가 대출 추진

    마크리 대통령 블룸버그TV 인터뷰 "며칠내 발표…디폴트 가능성 제로" 환율 전광판 앞을 지나가는 아르헨티나 시민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아르헨티나가 국제통화기금(IMF)으로부터 추가로 구제금융을 빌리는 방안을 ...
    Read More
  5.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전 대통령 부패혐의로 또 기소돼

    담당판사 상원에 면책특권 해제 청원…페르난데스 "대선 앞두고 사법 박해" 지난달 법정에 출두하려고 차에 오르는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전 대통령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아르헨...
    Read More
  6. 글로벌 기업 없는 아르헨티나, 늪에 빠지다.

    아르헨티나는 19세기 초반 스페인으로부터 독립을 선언한 직후 1827년 국가부채의 채무불이행으로 일찍이 위기에 직면한 바 있다. 이후에도 정책 난조와 대외환경의 영향으로 수많은 경제 위기를 반복적으로 경험했다. ▲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 1980년대...
    Read More
  7. 브라질 대선 지지율 1위 극우후보 유세 도중 괴한에 피습

    후보 아들 "생각보다 심각한 상태"…경찰, 현장에서 범인 체포해 조사중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10월 브라질 대선을 앞두고 여론조사 지지율 1위를 달리는 극우 성향 사회자유당(PSL)의 자이르 보우소나루 후보가 6일(현지시간) 유세 도중 괴한의...
    Read More
  8. 아르헨티나 대통령의 뒤늦은 반성… "우리는 분수에 넘치게 살았다"

    국민에 고통분담 호소 아르헨, 정부부처 절반 축소…파산한 뒤에야 복지병 '극약처방' 대통령의 개혁, 국민은 반발 보조금 축소·공공요금 올리자 '복지병' 국민들 거센 저항 개혁 머뭇거리다 경제 실기 "세금보다 큰 지출 줄여야" 공무원 자르며 고통분담 호소 ...
    Read More
  9. 프랭클린 템플턴, 아르헨티나 위기로 '쓴맛'…1조3천억원 손실

    미국의 대형 자산운용회사 프랭클린 템플턴이 아르헨티나의 금융위기로 큰 손실을 보고 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T 분석에 따르면 프랭클린 템플턴이 운용하는 펀드들은 지난 2주 동안 12억3천만달러(약 1조3천745억원)의 손실을...
    Read More
  10. '구제금융' 아르헨, 금리 '세계최고' 60%로 인상…페소 사상최저

    달러당 39.25페소로 연일 추락…금주에만 보유외환 1조원 넘게 매각 아르헨티나 페소화 하락 경제 위기(PG)[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아르헨티나 중앙은행 [로이터=연합뉴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아르헨티나 경제가 휘청거리고 있다...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