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5.03 10:24

브라질 외환시장 동요 가속…헤알화 가치 2년만에 최저 수준

중앙은행 2017년 5월 이후 처음으로 개입 나설 듯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 외환시장이 크게 동요하면서 헤알화의 가치가 2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하락했다.

2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대비 헤알화 환율은 달러당 3.549헤알에 마감됐다.

이날 환율은 2016년 6월 2일의 3.588헤알 이후 가장 높다. 헤알화 가치가 환율 인상 폭만큼 하락했다는 의미다.

전문가들이 외국 여행객들에게 신중한 환전을 권고한 가운데 상파울루 시내 일부 환전소에서는 이날 1달러가 4헤알에 근접한 수준에서 거래됐다.

브라질 헤알화 [브라질 뉴스포털 UOL]
브라질 헤알화 [브라질 뉴스포털 UOL]

브라질 중앙은행은 헤알화 가치가 급락세를 나타내자 3일부터 일정 수준에서 시장에 개입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중앙은행은 지난해 5월 이후 외환시장에 거의 개입하지 않았다.

올해 들어 헤알화 가치 하락 폭은 주요 47개국 통화 가운데 베네수엘라 볼리바르화와 러시아 루블화에 이어 세 번째로 크다.

미국의 금리 인상 움직임과 올해 10월 선거를 앞둔 정치적 불확실성이 헤알화 약세를 부추기는 것으로 분석된다.

상파울루 증시의 보베스파(Bovespa) 지수는 2거래일 연속 하락하며 84,547포인트로 거래를 마쳤다. 자원·에너지 관련주와 은행주가 대부분 약세를 보였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8/05/03/0607000000AKR20180503022200094.HTML


Extra Form

  1. 아르헨티나 대통령 외교안보 특보 이영수 씨

    11월 G20 회담 준비…"양국 관계 한 단계 높이는 데 일조" 아르헨티나 대통령 외교안보 특보 이영수 변호사. [본인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인 이영수(58) 변호사가 21일(현지시간)부터 마우리시오 마크리 아르헨티나 대통령의 외교안보치안 수...
    Read More
  2. 아르헨티나 페소화 6% 이상 폭락…IMF, 18일 금융지원 논의

    부에노스아이레스 환전소 앞에서 환율 게시판을 살펴보는 시민들 [AFP=연합뉴스 자료 사진]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아르헨티나 페소화 가치가 14일(현지시간) 오전 6% 이상 폭락했다고 텔레아이레 방송 등 현지언론이 보도했다. 아르헨티나 페...
    Read More
  3. 신흥국 채권도 휘청…신흥시장 채권지수 올해 5.1% 하락

    신흥국이 통화위기를 겪는 가운데 채권시장에도 충격이 전해지고 있다. 달러 강세가 신흥시장에 대한 투자심리를 흔들면서 신흥국들은 국채 가격이 떨어져 채권시장에서 자금이 이탈하고 채무 상환 부담도 커지는 이중고를 겪고 있다. 13일(현지시간) 파이낸셜...
    Read More
  4. 위기의 아르헨, 내주 32조 채무 만기도래…IMF "신속 해결"

    차환자금 마련 위해 단기채 입찰 예정 아르헨티나 중앙은행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중남미 3번째 경제 대국인 아르헨티나가 32조 원에 달하는 채무의 만기일이 엿새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국제통화기금(IMF)과 구제금융 대출을 위한...
    Read More
  5. 브라질, 아르헨티나 금융시장 혼란에 촉각…"확산 가능성 적어"

    물가 등 경제지표 안정 강조…자동차 등 제조업 제품 수출엔 타격 예상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 정부가 인접국 아르헨티나의 금융시장 혼란 양상을 주시하면서 자국 경제에 미칠 영향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고 브라질 언론이 5일(현지시...
    Read More
  6. 브라질 외환시장 동요 가속…헤알화 가치 2년만에 최저 수준

    중앙은행 2017년 5월 이후 처음으로 개입 나설 듯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 외환시장이 크게 동요하면서 헤알화의 가치가 2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하락했다. 2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대비 헤알화 환율은 달러당 3.549헤알에 마감됐다. ...
    Read More
  7. 치안 악화로 영상보안 각광받는 아르헨티나 보안시장

    지능형으로 틈새 공략하면 한국 보안장비 수출 확대 가능성 높아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아르헨티나 보안시장이 치안악화로 성장세를 걷고 있다. 아르헨티나의 영상보안장비 시장은 연간 8억 3,000만달러 규모로 멕시코, 브라질 다음으로 크다. 중남미 시장의...
    Read More
  8. 아르헨 경찰 보관 마리화나 '증발 미스터리'…'쥐들이 먹었나?'

    면직된 경찰서장 '쥐들의 소행' 주장…법원 내달 심리 [올로프 레거로프(Olof Lagerlof) 제공=연합뉴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아르헨티나 경찰서 창고에 보관 중이던 다량의 마리화나(대마초)가 사라진 가운데 "쥐들이 먹었다...
    Read More
  9. 칠레 중북부서 규모 6.2 지진…수도 산티아고 건물 '흔들'

    즉각적 인명·시설 피해 보고 없어…쓰나미 발생 안해 [미국 지질조사국(USGS) 누리집 갈무리]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칠레 중북부에서 10일(현지시간) 오전 규모 6.2의 지진이 발생했다. 칠레 국립지진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7...
    Read More
  10. 아르헨티나, 해고에 항의하는 광부들

    ▲ 로이터/국제뉴스 (아르헨티나=국제뉴스) 이기철 기자 = 9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있는 의회 밖에서 리오 투르비오 광산의 노동자들이 정부의 해고에 항의하며 시위를 벌이고 있다. <출처>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 Next
/ 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