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페르난데스 당선자의 ‘달러화 극복’ 플랜에 대한 분석가 의견

    높은 물가인상률로 인해 2중통화제를 도입한 국가들이 자국 통화로 통합하는 것은 쉽지 않은 길이다. 페르난데스 당선자의 경제팀을 구성하는 전중앙은행 대표 Marco del Pont가 페소화를 주장하며 내용이 화두로 올랐다. 일부 경제인들은 복합적인 경제정책...
    Read More
  2. 뻬소화 또는 물가연동제 폐지? 차기 정부 정책은?

    12월 알베르또 페르난데스 정부의 출범을 앞두고 차기 정부가 어떤 정책을 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경제와 관련해선 어떤 정책을 선택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와 관련, 정부가 인플레이션을 어떻게 보는가에 따라 정책의 방향과 내용은 결정될 공산...
    Read More
  3. 내년 4월까지 전기요금 60% 국가가 지원

    알베르또 페르난데스 정부가 출범한 뒤 최소한 5개월간은 전기요금의 절반 이상을 국가가 지원하게 된다. 현지 언론은 "11월부터 시행되는 보조금정책이 내년 4월까지 유지될 것"이라면서 이같이 보도했다. ■ 실패한 마끄리 정책 마우리시오 마끄리 대통령은 ...
    Read More
  4. 신차 판매는 부진, 중고차 거래는 "활발"

    신차 판매가 깊은 침체의 늪에 빠진 가운데 중고차는 상대적으로 거래가 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중고차 재고물량이 줄고 있고 중개인 마진도 줄고 있어 업계의 분위기는 밝지만은 않아 보인다. ■ 신차판매 마이너스 행진 신차 판매는 부진의 늪에서 ...
    Read More
  5. 공항에서 줄줄이 결항사태, 이유는?

    에세이사와 아에로빠르께 공항에서 줄줄이 결항사태가 발생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12일 캔슬된 항공편은 모두 125편이다. 모두 아르헨티나항공과 아우스뜨랄항공의 항공편이었다. 이로 인해 불편을 겪은 승객은 모두 1만4500명에 이른다. 이 같은 사태가 ...
    Read More
  6. "증권환율, 연말 90뻬소까지 뛸 것"

    증권환율과 공식 환율의 격차가 계속 벌어질지 주목된다. 현지 언론은 "증권환율이 연말까지 꾸준하게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 ■ 복잡한 환율 전망 환율 예상에는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야 한다. 외환보유고, 채무 상환, 수...
    Read More
  7. 볼리비아인 밀집 거주지역 리니에르스는 차분한 분위기

    재아 볼리비아 이주민들이 집중 거주하고 있는 부에노스 아이레스시 리니에르스는 차분한 분위기를 유지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에보 모랄레스가 대통령에서 사임하고 망명하는 등 모국이 극도의 혼란을 겪고 있지만 대부분 볼리비아인들은 차분하...
    Read More
  8. 떼친그룹 회장 "공업 무너지면 모든 게 무너져"

    공업이 무너지면 모든 게 무너진다고 떼친그룹 회장 빠올로 로까가 경고했다. 그는 최근 힐튼호텔에서 열린 알라세로에서 강연에 나서 이같이 밝혔다. ■ "라틴아메리카 전역서 공업 뒷걸음" 로까 회장은 강연에서 "지난 10년간 멕시코를 제외한 라틴아메리카 ...
    Read More
  9. 달러화 된 경제를 되돌릴 수 있을까?

    달러화 된 경제 IMF 가 정의하는 ‘달러화’는 미국이 아닌 다른 국가 국민이 재산의 주요 부분을 달러로 보유하는 것이다. 에콰도르, 엘살바도르나 과테말라와 같은 국가에서는 달러화가 통화로 사용되는 극대화된 달러화를 나타낸다. 일부 개발도상국은 자체 ...
    Read More
  10. 재계가 보는 2020년 "내년 경제 더 나쁠 것"

    국내 기업인 10명 중 4명은 내년 경제가 올해보다 더욱 악화될 것이라고 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알베르또 페르난데스 차기 정부가 최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개혁은 세제개편이라고 보는 기업인이 많았다. ■ 응답자 80%가 비관적 전망 이는 최근 공개된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