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7.06.15 19:01

[자연식건강법] 위, 십이지장 궤양 훌훌~ 자연식품 4가지

In 요리

위궤양이나 십이지장궤양은 위액 분비가 많아지거나 점막이 약해져서 위나 십이지장의 내벽이 헐어 상처가 생기는 질병이다. 원인은 불규칙적인 식생활, 식습관, 스트레스 등이다. 대표적인 증상은 상복부의 통증이며, 그밖에 가슴앓이, 소화불량, 위산과다증, 궤양으로 인한 출혈로 변이 검게 되거나 토혈과 빈혈 등도 나타난다.

 

위궤양과 십이지장궤양의 증상으로 가장 특징적인 것은 공복 시나 야간, 그리고 식후 2~3시간 지나면서 일어나는 명치 끝의 통증이다. 동시에 위가 조여드는 것과 같은 불쾌감, 속쓰림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궤양에서 출혈이 있게 되면 병원의 진단과 치료를 받아야 한다.

일상 식생활의 주의 사항은 소화가 잘 되는 것을 중심으로 자극물을 삼가고 잘 씹어 7할 정도로 식사를 하되 시간에 맞추어 규칙적으로 섭취해야 한다. 궤양은 잘 낫기도 하지만 재발도 잘 되는 질병이다. 음식 조심과 아울러 술, 담배를 제한해야 하며,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 알맞은 운동도 해야 한다. 궤양은 특히 정신적 스트레스와 관련이 깊으므로 스트레스 해소에 힘써야 한다.

 

위벽을 튼튼하게~ 감자즙, 감자구이

감자에는 점막을 강화하는 비타민 C가 많으며, 칼륨과 칼슘 등 미네랄의 균형이 잘 잡힌 식품이다. 감자는 전분질에 둘러싸여 가열하여도 비타민 C가 파괴되지 않기 때문에 효율적으로 섭취된다. 감자의 생즙이나 태운 것을 복용하면 더욱 효과가 좋다.

 

☞감자 구이 만드는 법

1. 잘 씻은 감자를 1cm 두께로 썬다.

2. 석쇠로 감자를 노릇하게 굽는다.

3. 구운 감자를 냉장고에 보관하고 하루에 두세 개씩 먹는다.

*감자구이를 만들 때는 석쇠나 오븐을 이용한다.

 

위 점막을 재생하는 양배추즙

양배추는 위나 십이지장의 점막을 재생하고 궤양을 치유시키는 비타민 U와 비타민 K를 포함하고 있다.

양배추는 날로 먹거나 익혀서 먹어도 맛이 좋으며, 평소에 자주 먹으면 몸의 조화를 잘 조정해준다. 다만 비타민 U는 너무 익히면 파괴되므로 궤양 환자의 식사로는 날로 먹거나 살짝 데쳐서 먹는 것이 좋다. 양배추의 생즙은 약간 따뜻하게 해서 식전에 한 컵씩 복용하면 좋다. 매일 계속해서 마시면 10일 정도 지나면서 효과가 나타난다.

 

위장을 강화하는 호박수프

호박에는 비타민 C나 카로틴이 풍부하며 호박살뿐만 아니라 꽃, 씨, 잎에도 약효가 있다. 전분질이 많아서 조리해서 먹어도 비타민 C가 섭취된다. 약용으로는 찌는 조리법이 이상적이다. 위가 쿡쿡 찌르듯이 아픈 증상에는 호박수프로 만들어 먹으면 소화가 잘 된다.

☞호박수프 만드는 법

1. 호박과 쌀에 물 2컵을 붓고 약한 불로 4~50분간 끓인다.

2. 믹서로 곱게 간다.

3. 약한 불로 데우면서 우유, 소금, 후추로 조미한다.

 

위를 튼튼하게~ 민들레차

민들레뿌리 말린 것을 볶아서 가루로 만든다. 커피 대용으로 꿀을 타서 마시면 위장을 튼튼하게 하는 약효가 있다.

 

<출처> http://www.ikunkang.com/news/articleView.html?idxno=21710


Extra Form

  1. 2018 봄/여름 4대 패션위크 대표 트렌드 키워드 12 (1-6)

    지난 9월 7일 뉴욕부터시작된 인터내셔널 패션위크가 런던, 밀라노를 거쳐 10월 3일 파리 루이비통 컬렉션을 끝으로 한달간의 대장정이 마무리됐다. 이번 패션위크를 통해 세계적인 디자이너들이 제시한 내년에 주목할 만한 2018 봄/여름 대표 트렌드 키워드 1...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2. [건강리포트] 일상생활 속 팔꿈치 통증, 테니스엘보 의심

    팔꿈치 바깥쪽이 아픈 질환인 외측 상과염, 일명 테니스엘보는 일상생활에 많은 불편을 주는 질환이다. 머리를 빗는 일, 헤어드라이기로 머리를 말리는 일 및 글씨를 쓰는 일, 물건을 들거나 집는 일 등 여러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있어 팔꿈치 통증을 일으...
    Category기타
    Read More
  3. 환절기에 먹으면 좋은 면역력 높이는 보양죽 3가지

    따뜻한 음식이 생각나는 계절이 돌아왔다. 한여름에는 시원하게 들이킬 수 있는 콩국수나 얼음 동동 띄운 냉면이 생각나고, 추운 겨울에는 언 몸을 녹여 줄 뜨끈한 국물 음식이 생각나는 것은 계절의 변화에 맞춰 일어나는 우리 입맛의 자연스러운 변화일 것...
    Category요리
    Read More
  4. 권오길의 괴짜 생물이야기_단풍을 만드는 식물의 노폐물 주머니

    이원중 시인은 "손을 움켜쥐면 주먹이요, 펴면 단풍잎입니다"라고 말했다. 여태 내 손이 단풍잎인 것도 모르고 살았다니. 어쨌거나 가을이 되면 만산홍엽(滿山紅葉)이다. 뭇 산이 울긋불긋 가을 단풍으로 옷을 갈아입는다. 하지만 저 현란한 단풍 숲 속에 황혼...
    Category건강
    Read More
  5. 코골이 치료, 무리한 수술만이 답은 아냐…

    예로부터 심각한 질환으로 인식되지 않던 코골이는 그저 온전한 수면을 방해하는 요소만이 아니다. 코골이를 하는 사람과 함께 공동 생활하는 사람도 밤새 시끄러운 코골이 소리에 잠을 설치기도 하고, 코를 고는 본인은 수면무호흡증으로 이어질 수 있어 건...
    Category기타
    Read More
  6. 노인성 난청, 환청이 개선되는 청력 회복의 묘약 ‘검은콩 끓인 물’

    편집실로 걸려온 전화 한 통! 70대 노인이라고 밝힌 독자는 요즘 들어 귀가 잘 안 들리고 이명도 심하고, 환청도 들린다면서 어떻게 하면 좋겠냐고 간절히 물었다. 사실 나이가 들면 청력에 변화가 오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다. 오는 백발 지팡이로 막을 ...
    Category요리
    Read More
  7.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_양념은 식물의 노폐물이다

    "사람은 밥만 먹고는 못 산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은 삶이 너무 팍팍해서는 안 되고 뭔가 좀 넉넉함과 남음이 있어야 한다는 뜻이다. 비슷한 의미로 음식에도 맛을 돋우는 양념이 흠뻑 들어가야 맛깔난다. 양념거리는 고추, 마늘, 생강, 파, 양파, 부추, 후추,...
    Category건강
    Read More
  8. 2018 봄/여름 밀라노패션위크 트렌드 키워드 8

    2018 봄/여름 밀라노패션위크는 파워풀 우먼과 호화로운 스팽글 장식, 그리고 과거에 대한 찬사가 이어진 6일간의 대장정이었다. 이번 시즌 밀라노 패션위크 디자이너들이 제시한 트렌드 키워드 8가지를 소개한다 지난 9월 7일 뉴욕을 시작으로 대서양을 건너 ...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9. 팔방약효 마늘 살 빼는 효과도 '짱' 초마늘 다이어트

    몸에 좋은 마늘은 예로부터 건강식으로 많이 이용되어 왔다. 그런 영양만점인 마늘을 식초에 절여 초마늘을 이용한 다이어트를 하면 몸의 신진대사도 돕는 등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여름철 피로회복에도 좋은 초마늘을 이용한 다이어트법을 알아본...
    Category요리
    Read More
  10. "유목민처럼 사업하라"…하경서 엘살바도로 한인회장

    연매출 3천500억 카이사그룹 총수…"쿠바·북한 진출이 목표" 하경서 엘살바도르 한인회장.27일 개막한 '2017 세계한인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방한한 그는 연매출 3천500억원을 올리는 카이서그룹을 이끌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
    Category기타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8 Next
/ 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