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8.09 16:29

버버리, 20년 만에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 공개

In 패션/경제

버버리가 2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선보인다. 지난 3월부터 버버리의 부흥을 책임진 크리에티브 디렉터 리카르도 티시의 공격적인 행보를가 지속되고 있다.




버버리가 2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선보인다.

 

지난 8월 2일(현지시간) 버버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리카르도 티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버버리의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공개했다.

 

지금까지 사용했던 버버리 로고와 모노그램은 1999년 파비앙 바론이 디자인한 것이며 새로운 모노그램은 설립자 토마스 버버리의 이니셜인 'TB'와 꿀 색깔의 배경이 맞물려 있다.

 

크리스토퍼 베일리의 후임으로  지난 3월 12일 리카르도 티시가 버버리의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오피스를 접수한지 5개월만에 나온 조치다.

 

 

리카르도 티시(44세)가 소셜 미디어를 통해 공유한 버버리의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 디자인은 그가 버버리 하우스 아카이브를 방문했을 때 본 '1908년 로고와 토마스 버버리 모노그램'에서 영감을 받았다.

 

 

한편 LVMH 그룹 소유의 지방시를 12년동안 이끌었던 리카르도 티시는 지난 2017년 2월 지방시 하우스를 떠났다.

 

지난 3월부터 크리스토퍼 베일리의 뒤를 이어 영국을 대표하는 버버리의 부흥을 책임진 리카르도 티시는 오는 9월 버버리 첫 컬렉션을 앞두고 지난 5월 전통적인 요소를 고수한 영국 럭셔리 하우스에 대한 자신의 비전을 처음 공개한데 이어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선보이는 등 공격적인 행보를 지속하고 있다.


<출처> http://fashionn.com/board/read_new.php?table=1025&number=25396&page=1&sel=&search=&sel_cat=


Extra Form

  1. 2018 가을/겨울 4대 패션위크 웨어러블 트렌드 키워드 8 (2)

    3. 프린트의 파워, 시즌리스 프린트 블로킹! 2018 봄/여름 시즌에 이어 올 가을/겨울에는 플로랄, 스트라이프, 체크 등 다양한 프린트 들이 빅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스트리트 패션에서 베이직으로 자리잡은 프린트는 봄/여름시즌에 국한되지...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2. 링거 한 방에 숨은비밀

    프로젝트 준비로 2주일째 야근을 하는 직장인 박수철 씨는 링거를 맞기 위해 병원을 찾았다. 수척해지고 기운 없는 박 씨의 모습에 직장 동료들이 “이럴 때는 링거 한 방이 최고”라며 부추겼기 때문이다. 박 씨는 과로로 쓰러졌다가 링거를 맞고 촬영장에 복귀...
    Category건강
    Read More
  3. 타는 갈증 해소에~ 무더위 피로회복에 "레몬식초 한 잔 어때요?"

    여름철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타는 목마름에 온몸이 기진맥진 힘들다. 이럴 때 더위를 식혀주고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DIY 건강음료가 일본에서 화제다. ‘레몬식초’가 그것이다. 무더운 여름철, 녹초가 된 내 몸에 활력을 불어넣는 레몬식초 한 잔의 건강 ...
    Category요리
    Read More
  4. 소득분배 10년만에 최악

    3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8년 2분기 소득부문 가계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상하위 가계의 소득 격차가 벌어지면서 소득분배 상황은 2분기 기준 2008년 이후 10년 만에 최악으로 악화했다. 올해 2분기 균등화 처분가능소득 5분위 배율(전국 2인 이상 가구)은 5....
    Category기타
    Read More
  5. 2018 가을/겨울 4대 패션위크 웨어러블 트렌드 키워드 8 (1)

    뉴욕에서 시작되어 런던과 밀라노, 파리를 거친 2018 가을/겨울 4대 패션위크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스트리트 친화적인 코트, 레오파드 프린트, 시어링,격자무늬 등 4대 컬렉션에서 가장 인기 있었던 웨어러블 트렌드 키워드 8가지를 소개한다. 지난 2월 초...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6. 역대 폭염·열대야 일수 순위

    17일 기상청의 '2018년과 1994년 폭염 비교' 보도자료에 따르면 올 여름철(6월 1일∼8월 16일) 전국 평균기온과 최고기온은 각각 25.5도와 30.7도에 달해 1973년 통계작성 이래 가장 높았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photos/1991000000.html?cid=G...
    Category기타
    Read More
  7. 보랏빛 보물 가지, 맛있는 변신

    보라색 수퍼푸드에 선정되며 비로소 빛을 발하게 된 보라보라하고 가지가지 좋은 점이 많은 보물 가지!!가지가 항암식품으로 불리는 이유는 신비스런 보라색에 들어있는 파이토케미컬 때문이다.파이토케미컬은 채소와 과일의 색소에 들어있는 식물활성 영양소...
    Category건강
    Read More
  8. 설탕보다 더 나쁜 액상과당 너 뭐니?

    많은 사람들이 단맛에 길들여져 있다. 단맛이 넘쳐나는 시대에 단맛에 의한 질병이나 질환도 급속도로 늘어나는 추세다. 그동안 설탕이 만병의 근원이었다면 그보다 더한 후유증을 남길 물질이 액상과당이라는 이름으로 우리들 주위에 만연해 있다. 술이나 담...
    Category요리
    Read More
  9. 버버리, 20년 만에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 공개

    버버리가 2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선보인다. 지난 3월부터 버버리의 부흥을 책임진 크리에티브 디렉터 리카르도 티시의 공격적인 행보를가 지속되고 있다. 버버리가 2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로고와 모노그램을 선보인다. 지난 8월 2일(...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10. 찌꺼기에서 귀한 영양소로~ 식이섬유의 재발견

    한때는 에너지원이 되지 않아 아무 소용없는 찌꺼기로만 여겨졌던 식이섬유. 하지만 오늘날은 사정이 많이 다르다. 천덕꾸러기 찌꺼기에서 귀한 영양소로 탈바꿈하고 있다. 식이섬유의 부재가 건강에 심각한 위해가 됨을 알았기 때문이다. 편리하고 간편하다는...
    Category요리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7 Next
/ 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