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4.03 14:20

'시간제한 다이어트' 해볼까…"언제 먹느냐가 핵심"

In 기타

24시간 생체리듬에 행동경제학 '넛지' 이론 접목
'파트타임 다이어트·간헐적 단식'도 먹는 시간 조절로 효과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사람을 포함한 모든 동물은 자전주기인 24시간에 맞춰 정확히 신체 내 생체시계를 맞춘다. 생체시계에 맞게 호르몬이 분비됨으로써 체온이나 혈압, 식욕, 수면 등이 알아서 조절되는 것이다.

 

이런 생리현상을 조절하는 핵심이 바로 생체시계 유전자다. 지난해 노벨생리의학상은 생체시계로 알려진 이 '서캐디언 리듬'(24시간 주기리듬·circadian rhythm)을 통제하는 유전자를 발견하고 그 원리를 증명한 미국의 과학자들에게 돌아갔다.

 

하지만 어떤 이유로든 생체시계가 교란되면 수면장애, 피로, 무기력증, 우울증, 비만은 물론이고 암과 같은 치명적인 질환으로 발전할 수 있다.

 

다이어트

다이어트[게티이미지뱅크 제공]

 

그런데도 요즘 우리의 삶은 정해진 생체시계 리듬을 맞추기가 쉽지 않다. 우리나라만 해도 낮과 밤의 리듬이 깨질 수밖에 없는 일에 종사하는 사람이 100만명이 넘는다. 또 게임이나 TV시청, 음주 등에 빠져 밤을 꼬박 새우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이런 과정에서 빠지지 않는 게 야식이다. 하루 세끼에 야식까지 더하면 우리는 24시간의 일주기 동안 쉬지 않고 먹는 셈이 된다.

 

비만은 이로 인해 가장 우려되는 질환이다. 실제 복부 내장지방이 생체시계 유전자를 교란시켜 24시간 일주기 리듬을 흐트러뜨린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그동안 비만을 예방하기 위한 다이어트의 핵심은 '얼마나 먹느냐' 혹은 '무엇을 먹느냐'였다.

 

하지만 최근에는 하루 리듬의 중요성을 고려할 때 '언제 먹느냐'가 가장 중요하다는 이론에 바탕을 둔 '시간제한 다이어트' 내지는 이를 포괄하는 '파트타임 다이어트'가 주목받고 있다. 무엇을 얼마나 먹는지보다는 음식을 섭취하는 시간 범위에 제한을 두는 방식이다.

서울대의대 내분비내과 조영민 교수는 "시간제한 다이어트를 통해 충분히 체중 감량에 성공할 수 있다"고 조언한다. 그는 이런 확신으로 의예과 학생 4명과 함께 최근 '시간제한 다이어트'라는 책을 펴냈다.

 

비만

비만[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조 교수는 24시간 생체리듬 이론과 지난해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미국 리처드 세일러 교수의 '넛지' 이론을 접목해 시간제한 다이어트의 유용성을 설명한다.

 

넛지 이론의 대표적인 예로 잘 알려진 게 남성용 소변기에 그려진 파리 그림이다. 이 파리 그림은 암묵적으로 '맞춰 봐'라는 명령을 하고 있는데, 무심코 파리를 조준하는 동안 소변이 변기 밖으로 튀는 일이 줄어들고 결국 깨끗한 화장실을 유지할 수 있다는 논리다.

 

다이어트도 마찬가지 개념이라고 조 교수는 강조한다. 하루 리듬에 맞춰 10∼12시간 내에서만 아침, 점심, 저녁을 먹도록 하면 특별히 먹는 것을 제한하지 않더라도, 하루 총 섭취 칼로리양이 줄어든다는 것이다. 이게 시간제한 다이어트의 핵심이다.

 

즉, '시간을 맞춰 봐'라고 했는데 칼로리 섭취가 줄어들고 체중이 줄어든다는 점에서 넛지와 상통한다는 설명이다.

 

시간제한 다이어트는 미국 캘리포니아 솔크연구소의 팬더 교수팀이 생쥐, 초파리를 통해 과학적 근거를 입증했으며, 최근에는 소규모 임상시험을 통해 사람에서도 효과가 증명된 바 있다.

 

조 교수는 "국내에서도 48세 여성이 3개월간 시간제한 다이어트를 철저히 지킴으로써 10㎏ 체중 감량에 성공했다"며 사례를 제시했다.

 

파트타임 다이어트는 매일 다이어트를 하기보단 일정 시간 동안에만 하는 다이어트를 총칭한다.

 

대표적인 게 한 달 중 25일은 평소대로 음식을 섭취하고, 5일은 칼로리 섭취를 대폭 줄이는 방식이다. 또 한 달 중 2주는 다이어트를 하고, 2주는 평소대로 생활하는 것도 파트타임 다이어트에 속한다.

 

여기에 반복적으로 끼니를 거르는 '간헐 단식'(intermittent fasting)도 시간을 조절하는 다이어트 방법의 하나로 꼽힌다.

 

캐나다 토론토대학 토론토아동병원 연구팀이 국제학술지 '세포 연구'(cell-research)에 발표한 논문을 보면 끼니를 거르지 않은 생쥐는 4개월 후 비만, 당뇨병, 지방간 등의 대사성 질환이 유발됐지만, '2일 식이 1일 단식'의 간헐적 단식을 4개월에 걸쳐 반복한 생쥐는 대사성 질환 없이 정상에 가까운 상태를 유지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advisory/2018/03/30/2205010000AKR20180330162400017.HTML


Extra Form

  1.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 _지저분해야 건강에 좋다?

    사람의 몸은 많게는 200여 가지의 조직이 얽히고설켜 여러 꼴의 기관을 만든다. 그중에서 피부라는 기관은 여러 자극을 느낄뿐더러 수분 증발, 병원균의 침투를 막는다. 대략 2제곱미터가 되는 사람 피부에는 1,000여 종의 세균(박테리아)이 부글거리며 그 세...
    Category건강
    Read More
  2. '시간제한 다이어트' 해볼까…"언제 먹느냐가 핵심"

    24시간 생체리듬에 행동경제학 '넛지' 이론 접목 '파트타임 다이어트·간헐적 단식'도 먹는 시간 조절로 효과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사람을 포함한 모든 동물은 자전주기인 24시간에 맞춰 정확히 신체 내 생체시계를 맞춘다. ...
    Category기타
    Read More
  3. 간염에서 간암까지… 간을 닮은 비트로 건강요리 3가지

    간암은 한국인에게 불명예를 주는 암이다. OECD국가들 중 간암 사망률이 최고 수준이기 때문이다. 한국인의 간암은 유난히 B형 바이러스성 간염과 관련이 깊다. 간염에서 간경화, 간암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70% 이상이다. 이러한 연결고리를 끊는 데는 식용식...
    Category요리
    Read More
  4.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의 귀환! 디앤도트 2018 가을/겨울 컬렉션

    디자이너 박환성이 이끄는 디앤도트 2018 F/W 서울패션위크 컬렉션은 90년대 영국의 올드스쿨 힙합 아티스트 ‘런던 포시’와 동시대 한국의 아티스트 현진영의 '흐린 기억속의 그대'에서 영감을 받은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을 선보였다. 디...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5. 고혈압 낮추고 심혈관 쫄깃하게~ 귤껍질로 만든 건강요리 3가지

    고혈압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이유는 동맥경화이고, 동맥경화는 다름 아닌 음식에서 온다. 인간이 만든 혈압약에 비해 인류가 수십만 년 동안 먹어 왔던 식물과 열매에는 혈압약과 거의 같은 작용을 하는 생화학물질이 밝혀진 식물만도 40여 가지가 넘는다. ...
    Category요리
    Read More
  6. 권오길의 괴짜 생물이야기_보호해야 할 위치에 이른 회충

    지금으로부터 한참 전인 대학교 3학년 때 '기생충학'을 들었다. 그러고 보니 그 과목을 가르쳐 주셨던 이주식 선생님께서 얼마 전 아흔셋에 별세하셨다. 최기철 선생님, 김준민 선생님에 이어 줄줄이 세상을 달리하셨으니 이제 대학 은사님이 한 분도 ...
    Category건강
    Read More
  7. "보행 속도 느리면 치매 위험 신호일 수도"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보행속도가 느린 노인은 다른 사람에 비해 알츠하이머 치매가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UCL)의 루스 해키트 행동과학과 교수 연구팀이 노화 종단연구(Longitudinal Study...
    Category기타
    Read More
  8. "3개월간 10억 벌었지만… 아직 돈 구경 못했어요"

    © 조선일보 "3개월간 10억 벌었지만… 아직 돈 구경 못했어요" 정현(22)은 호주 오픈 4강 진출에 성공하는 등 다섯 대회 연속 8강 진출을 이뤄냈다. 직전 대회인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에 이어 21일 개막하는 마이애미 오픈에서도 시드(19번...
    Category기타
    Read More
  9. 혹시 나도… 미네랄 결핍증 “어떡해?”

    영양이 넘쳐나는 시대다. 많은 사람들이 많이 먹고 배부르게 먹는다. 서양의 음식문화가 자리를 잡기 시작하면서 고기도 엄청나게 먹어 댄다. 특히 아이들의 경우 고기가 없으면 밥을 안 먹는다는 볼멘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려온다. 어른들의 식습관 변화가...
    Category요리
    Read More
  10. "여수 밤바다서 세계 최대 해상 분수쇼 감상하세요"

    '빅오쇼' 31일 개막…11월 17일까지 진행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해양수산부와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은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 분수 쇼인 '빅오쇼'(Big-O Show)가 오는 31일부터 11월 17일까지 여수박람회장에서 펼쳐진다고 1...
    Category기타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1 Next
/ 5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