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3.28 15:32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의 귀환! 디앤도트 2018 가을/겨울 컬렉션

In 패션/경제

디자이너 박환성이 이끄는 디앤도트 2018 F/W 서울패션위크 컬렉션은 90년대 영국의 올드스쿨 힙합 아티스트 ‘런던 포시’와 동시대 한국의 아티스트 현진영의 '흐린 기억속의 그대'에서 영감을 받은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을 선보였다.

 

 

디자이너 박환성이 이끄는 ‘디앤티도트(D-ANTIDOTE)’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 컬렉션이 3월 21일 오후 5시 30분,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개최되었다.


디앤티도트(D-ANTIDOTE)는 하이 컨템포러리 브랜드를 표방하는 K패션의 신흥 주자로 인터내셔널 하이엔드 마켓으로 영역을 확장하며 주목받고 있다.


디앤도트의 2018 F/W 컬렉션은 90년대 회귀 시리즈의 2탄으로, 90년대 초 중반 영국 올드스쿨 힙합 아티스트 ‘런던 포시 (LONDON POSSE)’와 동시대 한국의 아티스트 현진영의 '흐린 기억속의 그대'에서 영감을 받아 90년대의 올드스쿨 패션을 제안했다.


런던 포시의 90년대 '올드스쿨 갱스터 힙합 스타일'과 한국에서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킨 현진영의 아이코닉한 '후디힙합 스타일'의 레트로 무드가 디앤티도트 캐릭터로 변주되어 컨템포러리 스트리트 컬렉션으로 탄생했다.


디앤도트는 지난 시즌에 이어 이번에도 휠라(FILA)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라인업을 확대했다.


이번 컬렉션에서는 스트리트 무드의 웨어러블하면서도 캐릭터 강한 스포티 룩이 등장했다. 야상, 청재킷, 후드 스웻 셔츠, 패딩 베스트, 니트 가디건, 오버핏 맨투맨, 트레이닝 팬츠 등 당대의 패션 아이템을 선보이여 90년대에 대한 동경과 호감을 이끌어 냈다.


쇼의 컨셉이자 최근 트렌드인 레트로 무드에 맞춰 빅 로고를 적용해 스포티한 무드를 가미하였으며, 후드 스웻셔츠에 아우터를 매치하거나 니트와 벨벳 소재를 레이어드하고, 트레이닝 수트, 오버사이즈 스타일링 등 90년대 올드스쿨 패션 연출로 눈길을 끌었다. 마스크, 비니, 버킷 햇, 힙색, 선글라스 등 소품들도 적재적소에 포인트로 사용하며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또한, 쇼의 메인 컬러인 비비드한 레드와 블루가 모든 착장에 등장해 활동적이고 강렬한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카무플라주 패턴의 의상까지 런웨이에 선보이며 유니크하고 트렌디한 컬렉션을 완성했다.


한편, 이번 2018 F/W 디앤티도트 컬렉션에는 에이핑크 정은지, 박보람, 한해, 플로우식, 페트리, 알렉시스 홀 등 셀럽들과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국내외 바이어, 프레스, 패션피플 등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출처> http://fashionn.com/board/read_new.php?table=1004&number=23964&page=1&sel=&search=&sel_cat=


Extra Form

  1. 간염에서 간암까지… 간을 닮은 비트로 건강요리 3가지

    간암은 한국인에게 불명예를 주는 암이다. OECD국가들 중 간암 사망률이 최고 수준이기 때문이다. 한국인의 간암은 유난히 B형 바이러스성 간염과 관련이 깊다. 간염에서 간경화, 간암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70% 이상이다. 이러한 연결고리를 끊는 데는 식용식...
    Category요리
    Read More
  2.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의 귀환! 디앤도트 2018 가을/겨울 컬렉션

    디자이너 박환성이 이끄는 디앤도트 2018 F/W 서울패션위크 컬렉션은 90년대 영국의 올드스쿨 힙합 아티스트 ‘런던 포시’와 동시대 한국의 아티스트 현진영의 '흐린 기억속의 그대'에서 영감을 받은 90년대 올드스쿨 패션을 선보였다. 디...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3. 고혈압 낮추고 심혈관 쫄깃하게~ 귤껍질로 만든 건강요리 3가지

    고혈압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이유는 동맥경화이고, 동맥경화는 다름 아닌 음식에서 온다. 인간이 만든 혈압약에 비해 인류가 수십만 년 동안 먹어 왔던 식물과 열매에는 혈압약과 거의 같은 작용을 하는 생화학물질이 밝혀진 식물만도 40여 가지가 넘는다. ...
    Category요리
    Read More
  4. 권오길의 괴짜 생물이야기_보호해야 할 위치에 이른 회충

    지금으로부터 한참 전인 대학교 3학년 때 '기생충학'을 들었다. 그러고 보니 그 과목을 가르쳐 주셨던 이주식 선생님께서 얼마 전 아흔셋에 별세하셨다. 최기철 선생님, 김준민 선생님에 이어 줄줄이 세상을 달리하셨으니 이제 대학 은사님이 한 분도 ...
    Category건강
    Read More
  5. "보행 속도 느리면 치매 위험 신호일 수도"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보행속도가 느린 노인은 다른 사람에 비해 알츠하이머 치매가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UCL)의 루스 해키트 행동과학과 교수 연구팀이 노화 종단연구(Longitudinal Study...
    Category기타
    Read More
  6. "3개월간 10억 벌었지만… 아직 돈 구경 못했어요"

    © 조선일보 "3개월간 10억 벌었지만… 아직 돈 구경 못했어요" 정현(22)은 호주 오픈 4강 진출에 성공하는 등 다섯 대회 연속 8강 진출을 이뤄냈다. 직전 대회인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에 이어 21일 개막하는 마이애미 오픈에서도 시드(19번...
    Category기타
    Read More
  7. 혹시 나도… 미네랄 결핍증 “어떡해?”

    영양이 넘쳐나는 시대다. 많은 사람들이 많이 먹고 배부르게 먹는다. 서양의 음식문화가 자리를 잡기 시작하면서 고기도 엄청나게 먹어 댄다. 특히 아이들의 경우 고기가 없으면 밥을 안 먹는다는 볼멘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려온다. 어른들의 식습관 변화가...
    Category요리
    Read More
  8. "여수 밤바다서 세계 최대 해상 분수쇼 감상하세요"

    '빅오쇼' 31일 개막…11월 17일까지 진행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해양수산부와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은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 분수 쇼인 '빅오쇼'(Big-O Show)가 오는 31일부터 11월 17일까지 여수박람회장에서 펼쳐진다고 1...
    Category기타
    Read More
  9. 2018 가을/겨울 4대 패션위크 웨어러블 트렌드 키워드 8

    뉴욕에서 시작되어 런던과 밀라노, 파리를 거친 2018 가을/겨울 4대 패션위크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스트리트 친화적인 코트, 레오파드 프린트, 시어링,격자무늬 등 4대 컬렉션에서 가장 인기 있었던 웨어러블 트렌드 키워드 8가지를 소개한다. 지난 2월 초...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10. 권오길의 괴짜 생물이야기_나무를 옮겨 심고 막걸리를 붓는 이유

    비목에 수액이 흐르고 석불에 피가 흐른다는 새봄이 오면 "봄물에 방개 기어나듯 한다"고 뭇 벌레들이 잠에서 깨고 스멀거리며 나온다. "봄볕에 그을리면 보던 임도 못 알아본다"고, 겨우내 여려진 살갗에 센 봄 햇살을 받는 날에는 얼굴이 반들반들 새까매지...
    Category건강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55 Next
/ 5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