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2.13 11:53

우먼즈 다크웨어, 2018 가을/겨울 알렉산더 왕 컬렉션

In 패션/경제

알렉산더 왕은 전통적인 패션스케줄의 마지막 패션쇼 2018 가을/겨울 뉴욕 컬렉션에서 여성을 위한 매력적인 다크웨어를 선보이며 인상적인 포스를 발휘했다.

 


지난 2월 10일(현지 시간) 토요일 밤 미국을 대표하는 젊은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은 전통적인 패션스케줄의 마지막 패션쇼  2018 가을/겨울 뉴욕 컬렉션을 선보이며 인상적인 포스를 발휘했다.

 

지난해 9월 맨해튼에서 열린 두 번의 비공개 패션쇼와 파티 버스에서 진행한 3번의 게릴라 패션쇼에서 비판적인 혹평을 받은 알렉산더 왕은 그로부터 한달후인 지난해 10월 회사 CEO 자리에서 물러나며 큰폭의 구조조정을 단행하며 변화를 예고했다.

 

약 15개월 동안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와  CEO 역할을 겸직했던 알렉산더 왕은 기네스 펠트로의 라이프 스타일 사이트 구프(Goop)의 CEO 출신 리사 거쉬(Lisa Gersh)를 새로운 CEO로 영입하고 럭셔리 전자상거래 업체인 파페치의 최고 마케팅 책임자 출신 스테파니 호튼(Stephanie Horton)을 회사의 최고 전략 책임자로 고용했다.

 

또 지난 1월에는 내년부터  전통적인 방식의 패션스케줄에서 탈피해 현장친화적인 방식으로 패션쇼 방식을 전환한다고 발표했다.

즉 브랜드 비즈니스를 보다 체계화시키고 디자인에 집중하기 위해  1년에 4회 진행했던 패션쇼를 2회로 줄이는 대신  시즌 내내 전략적으로 제품을 자주 출시해 소비자 접근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지난 2004년 패밀리 벤처 기업으로 자신이 이름을 건 브랜드를 출시한 알렉산더 왕은 최근 회사 경영 전반에 걸친 경영혁신을 단행하며 향후 브랜드 비즈니스에 큰 폭의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

 

알렉산더 왕은 전통적인 패션스케줄의 마지막 패션쇼인 이번 2018 F/W컬렉션은 그가 한 때 '보그' 인턴으로 일했던 콘데 나스트 본사 건물이었던 '4 타임 스퀘어' 내부의 빈 사무 공간에 런웨이 무대를 세팅했다.

 

 

모델들이 형광등이 깜박거리는 칸막이 사이를 워킹하면서 언제부터인가 알렉산더 왕의 시그너처가 된 #WangFest 분위기로 인해  흥분이 최고조에 달했다.

 

다크한 일렉트로와 스피커에서 울려퍼지는 하이 힐 소리와 함께, 미래지향적인 범주의 테일러드 슈트, 하이-테크 서바이벌 장비는 물론 섹시한 파티 드레스가 소개되었다. 특히 90년대를 연상시키는 나일론 프라다 백팩이 돋보였다.

 

또한 샤프하게 뒤로 넘겨서 플라스틱 헤어 클립으로 고정한 올백 머리, 슬림한 선글라스, 롱 가죽 코트, 장갑과 멀티 스트랩 가방은 마치 영화 '매트릭스'를 보는 듯 했다. 또한 풀 풀라이트 슈트, 스키 모자, 퍼퍼 코트와 하네스와 같은 탑은 모델들이 마치 전투 준비를 끝낸 것처럼 보였다.

 

재킷과 스커트 슈트에 반복적으로 지퍼가 사용되었고 가죽 미니도 포함되어 있었다. 트위드는 스테이트먼트 버튼이나 지퍼가 달린 핫 핑크, 검정색, 흰색으로 나타났으며 버튼 다운 블라우스는 오버사이즈로 착용, 브랜디드 스크린 프린팅으로 액센트를 주었다. 'A. Wang Platinum' 처럼 플래티넘 카드 글자나 카드 숫자가 들어간 스웻슈트 시리즈와 허리띠에 브랜드 로고가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롱 언더웨어로 선보였다.

 

 

유행이 지난듯한 클래식한 스타일도 다수 선보였다. 아늑한 케이블 니트의 스웻 팬츠, 미니 드레스로 변형된 벨벳 블레이저, 스웻 셔츠위에 입은 모피 코트, 'CEO'라는 글자가 들어간 팬티 스타킹 등이 대표적이었다. 

 

알렉산더 왕이 이전 컬렉션에서 선보인 클래식한 아이템들은 올드 앤 뉴 고객들을 위해 업그레이드시키며 진화된 아이템으로 선보여졌다. 

 

알렉산더 왕 브랜드가 처음 출시되었을 당시 고객들은 다운타운 파티 걸들이었다. 침대에서 금방 나온 걸들은 가죽 재킷 안에 화려한 티셔츠만 입어도 매력적이었다. 그리고 10년이 지나 파티 걸들은 숙녀로 성장했고 매일 아침 일어나 직장을 출근해야 하기 때문에 불랑배처럼 옷입는 것을 주저한다.  파티 걸과 10년을 함께 한 알렉산더 왕은 자신의 고객들이 보스처럼 보이게 하는 디자인 작업에도 충실할 것으로 보인다.

 

 

 

 

 

 

 

 

 

 

 

 

 

 

 

 

 

 

 

 

 

 

 

 

 

 

 

 

 

 

 

 

 

 

 

 

 

 

 

 

 

 

 


<출처> http://www.fashionn.com/board/read_new.php?table=1028&number=23516&page=1&sel=&search=&sel_cat=


Extra Form

  1.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 _겨울엔 벌레, 여름엔 풀인 변신의 달인 동충하초

    세상에 이런 넋 나간, 난데없는 개미가 다 있나? 기생하는 곰팡이가 임자몸(숙주)인 개미의 행동을 바꾸는 일이 있으니, 곰팡이 포자를 개미가 모르고 먹어 그것이 체액을 타고 뇌로 흘러가 개미로 하여금 기를 쓰고 우듬지로 기어 올라가게 몰아붙이고 잎사귀...
    Category건강
    Read More
  2. 소금 섭취 줄이는 저염식 실천법

    소금의 짠맛이 그야말로 짠하다. 사방에서 공격을 당한다. 고혈압, 신장병, 당뇨 등 굵직굵직한 만성병의 도화선이 되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모두들 멀리해야 할 맛, 피야 할 맛, 그래도 끊지 못하는 애증의 맛으로 치부되곤 한다. 한때 보석보다 더 값나가던 ...
    Category요리
    Read More
  3. 우먼즈 다크웨어, 2018 가을/겨울 알렉산더 왕 컬렉션

    알렉산더 왕은 전통적인 패션스케줄의 마지막 패션쇼 2018 가을/겨울 뉴욕 컬렉션에서 여성을 위한 매력적인 다크웨어를 선보이며 인상적인 포스를 발휘했다. 지난 2월 10일(현지 시간) 토요일 밤 미국을 대표하는 젊은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은 전통적인 패션...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4. '고현정 사태' 무엇이 진실인가

    SBS·고현정 쌍방과실…시청자 피해보상은 누가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고현정 사태' 파문이 좀체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온갖 이야기가 쏟아져나오고 있다. '폭행의 진실'과 '리턴'의 촬영 상황부터 크게는 한국 ...
    Category기타
    Read More
  5. 비트코인 악용 범죄 곳곳 기승…인니서도 마약직구 용의자 체포

    [AFP=연합뉴스자료사진]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비트코인으로 유럽에서 마약 원재료를 사들여 자국에 밀반입하려던 인도네시아인이 현지 당국에 체포됐다. 9일 일간 콤파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립마약청(BNN)은 마약밀매 등 혐...
    Category기타
    Read More
  6.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 _식물이 아닌 숲의 요정, 버섯

    찌들게도 못 얻어먹어 낯바닥에 까슬까슬한 석이버섯처럼 더덕더덕 달라붙었던 마른버짐(건선)을 '건 버섯'이라고 한다. 늙어서 생기는 '저승 버섯'도 있지만 당연히 둘 다 버섯이 아니다. 어쨌거나 괜스레 침 뱉으면 마른버짐이 생긴다고 어...
    Category건강
    Read More
  7. [가공식품의 비밀] 아직도 탄산음료 드세요?

    콜라, 사이다, 그리고 마트에 즐비하게 늘어선 각종 탄산음료들!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도 입에서 탄산음료를 떼지 못하고 있다. 자극적인 맛과 색깔도 화려할 뿐만 아니라 디자인도 예뻐서 쉽게 눈길이 간다. 그리고 덥석 손에 잡는다. 우리는 통상 탄산음료...
    Category요리
    Read More
  8. 아르헨티나 PVC 바닥재, 수입물량 증가

    - 사전수입신고제도(DJAI) 전격 폐지 후 국내생산이 불가해 수입수요 급증 - - 가격경쟁력 있는 중국과 한국 제품 선호도 꾸준한 상승세 - □ 개요 ㅇ '이민자들의 나라'인 아르헨티나의 주택문화에는 유럽식 목재 및 타일류 설치가 일반적이었지만 현...
    Category패션/경제
    Read More
  9. "바닥이 안 보인다"…비트코인 1천만원 붕괴에 '패닉셀'

    한때 1BTC=890만원…국제 규제에 가격조작설 '설상가상' "지금이 기회" 저점 매수 '간 큰' 투자자도 (서울=연합뉴스) 최해민 김경윤 기자 = 대표적인 가상화폐(암호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1천만원 아래로 급락한 2일 투자자들은 "바닥이...
    Category기타
    Read More
  10. 가상화폐, 위메프에서 쓴다…주요 쇼핑몰 첫 사례(종합)

    [위메프, 연합뉴스TV 제공] 빗썸과 협의중…간편결제 연동해 비트코인 등 12종 사용 전망 티몬도 도입 검토 중…쿠팡·11번가 등은 "계획 없다" (서울=연합뉴스) 정열 김태균 기자 = 가상화폐(암호화폐)를 유명 소셜커머스 서비스인 위메프...
    Category기타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