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3.12.23 11:24

26대 한인회장 이병환 당선…2481 투표 51.8% 득표

In 2013


kornetnews.com_20131222_1_05.jpg

   22일(일), 아르헨티나 한국학교에서 시행된 '제26대 한인회장 선거'는 총 투표수 2,481표로, 기호 1번 박갑순 후보가 1,148표, 기호 2번 이병환 후보는 1,285표를 얻어, 이 후보가 득표율에서 5.5%, 137표 차로 앞서며 26대 한인회장에 당선됐다. 무효표는 48표.

   투표는 한국학교 실내운동장에서 오전 7부터 오후 6시 정각까지 진행됐는데, 학교 앞 도로에서 두 후보 선거운동본부와 지지자들이 투표소를 찾는 유권자에게 음료를 제공했고, 한 표를 부탁했다. 선관위는 후보가 음료에 한해 제공할 수 있다고 공고한 바 있다.

   이날 예년보다 이르게 더위가 시작된데다, 일주일 이상 지속하던 불볕더위가 기세를 꺾지 않아, 낮 최고기온이 섭씨 31도에 체감온도는 35도를 훌쩍 넘는 무더위에도 투표행렬은 계속 이어졌다.

   투표개시와 함께 김천식(68) 씨가 처음으로 투표했고, 이번 선거 최고령 투표자는 현길녀(92) 여사, 최연소 투표자는 장진희(18) 씨였다.

   각 종교단체의 활동이 끝나는 시간인 오후 1시부터 운동장에서 투표소 입구까지 장사진을 이루며 투표인 등록 순서를 기다렸고, 환풍이 되지 않아 온실처럼 무더운 실내운동장 안에서 두 후보 측 참관인 각 2명과 선관위원들은 선거를 진행했다.

   정확하게 기록이 정리돼 있지 않아 투표수가 최고기록이라는 의견과 과거 이 정도로 투표한 적이 있다는 의견도 있었으나, 투표율이 기록적이라는 데는 의견이 갈라지지 않았다.

   이번 선거에서 눈에 띄는 것은 40대 이하 젊은 층의 투표가 상당히 증가했다는 것으로, 10대가 1.6%(0.8%↑), 20대 9.2%(5.4%↑), 30대 11.0%(2.7%↑), 40대 16.0%(2.5%↑)로 특히 20대는 5.4%가 증가하며 25대 투표율의 두 배 반으로 늘었다.

   따라서 50대 이상의 투표는 투표인 수는 늘었으나 비율 면에서 큰 폭으로 줄었다.

   여성 유권자는 22대 이후 대수를 거듭할수록 4~7%가 증가했는데, 이번 선거에서는 1,133명이 투표하며 45.7%로 다시 24대 수준으로 줄었다. 남성 투표율은 54.3%.

   오후 6시 이학선 선거관리위원장은 투표종료와 개표개시를 선언했고, 투표수가 많아 선거 자원봉사자를 투입해 선관위원과 함께 개표를 진행했다.

   양측 참관인이 입회한 가운데 개표는 진행됐고, 두 표가 모자라 재검표를 한 끝에 총 투표수 2,481표와 1번 후보 득표 1,148표, 2번 후보 득표 2,481표, 무효표 48표에 대해 양측 참관인이 확인하고 서명했다.

   이 위원장은 두 후보를 투표소로 불러 2번 후보의 당선을 발표했고, 낙선한 1번 후보에게는 이의제기기간이 10일 있다고 통보했다. 이의제기기간이 지나면 이 후보의 당선은 확정된다.

   당선을 통보받은 이병환 후보는 해병대 선배이기도 한 박갑순 낙선자에게 큰 절을 하려 했으나 박 후보가 사양하며 포옹으로 대신하고 격려했다.

   이병환 당선자는 당선 소감으로 "당락이 중요한 게 아니고 모두 멋진 선거를 보여줬다는 것이 중요하다"며 "자질도 부족하고 방범위원회 활동 1년 한 것뿐인데 지지해주셔서 어깨가 무겁다"고 말하고, "교민사회 화합을 이끌어 내는 데 초점을 맞춰 일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박갑순 낙선자는 "이병환 후보의 당선을 축하하고, 선거에는 졌지만, 공약대로 여생은 한인사회의 더 좋은 미래를 위해 열심히 도와 봉사하겠다"고 말했고, 노윤호 25대 현 한인회장은 "두 후보 모두 수고 많으셨고, 당선자는 할 일이 많으니까 한인사회를 위해 열심히 수고하기 바란다"며, "두 분 다 (한인사회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나왔을 텐데, 승패는 있기 마련으로 결과에 승복하여 감사하고, 더욱 발전하는 26대 한인회가 되기 바란다"고 축하와 위로를 함께 전했다.

Extra Form
Comment '2'
  • ?
    santiago 2013.12.23 12:01

    누군가 기록을 남겨야 될 것 같아서 이렇게 글을 씁니다.

    한인회장 선거에 가장 많은 투표율은 김상현씨와 엄기순씨가 복수 출마한 (제 기억에는) 18대 한인회장 선거였습니다.

    총 투표자 수가 4천명이 넘었습니다. 김상현씨가 2600 표 정도, 엄기순씨가 1400표 정도 득표했습니다.

    그리고 홍현신씨와 엄기순씨가 출마했던 그 다음 한인회장 선거에도 투표율이 3000명이 훨씬 넘었습니다.

    한인회장 투표 때마다 "이번이 투표수 기록" 이라고 하는데, 누군가 이 자료를 모아 두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 ?
    KORNET 2013.12.23 12:45

    그렇습니다. 과거 선거 투표수와 관련해 원로 몇 분께 여쭤봤지만 대략 그럴 것 하시는 정도의 말씀이 있을 뿐 어떤 근거가 남아있지 않아 아쉽습니다. 의견 감사합니다.


  1. 이상기후 속출한 산타페 주

    산타페 주에서 식인 피라니아 습격에 이어 토네이도가 발생, 큰 재산피해를 내는 등 이상기후가 속출했다. 26일 오후 2시 30분경, 농경 지대인 산타페 주 산 로렌소에 토네이도가 발생해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재산피해가 발생했고, 파라나 강에 물놀이를 하려...
    Category2013
    Read More
  2. 폭염에 정전 반복되자 폭발한 시민

    정전에 단수까지 이어지자 루가노 지역 주민들이 다섯 시간 동안 델레피아네 고속도로를 차단하고, 정오부터는 가까운 라라사발 대로까지 막으며 시위를 벌였다. 같은 시간 비자 도미니코 주민들도 로카 기차노선을 막고 시위를 벌여 열차는 에세이사와 몬테 ...
    Category2013
    Read More
  3. 정기총회로 25대 한인회 활동 마감

    제25대 한인회 마지막 공식행사인 정기총회가 26일(목) 오전 11시, 한인회관에서 개최됐다. 노윤호 회장은 "2년의 임기가 어느새 지나갔다"며, "69년 세상을 살며 가장 힘들었고 또 행복하고 보람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하고, "그동안 나만 잘살면 된다고 생각...
    Category2013
    Read More
  4. 4회 아리랑 콘서트 대상 댄스 솔로 ‘자미’

    모임 소리와 케이팝 아르헨티나 공동주최로 지난 22일(일) 오후, 한국학교 강당에서 개최된 제3회 아리랑 콘서트 대상은 댄스 솔로로 참가한 자미(Yami)가 받았다. 이번 아리랑 콘서트에는 댄스와 보컬 18팀 51명이 참가했고, 슈퍼주니어, 동방신기, 샤이니, ...
    Category2013
    Read More
  5. 김장 문화 유네스코 등재 기념 김치 특집 방송

    현지 국영방송 테베 푸블리카(TV Pública)의 인기 프로그램 '아르헨티나 요리사(Cocineros Argentinos)'는 어제(23일) '김치, 한국 전통음식'을 방송했다. 방송은 김장 문화의 유네스코 인류 무형유산 등재를 기념해 주아르헨티나 한국대사관이 기획했고, 지...
    Category2013
    Read More
  6. 정전 항의 시위하던 시민, 경찰 총에 사망

    잦은 정전에 항의 시위하던 시민이 경찰의 총에 맞아 숨졌다. 어젯밤 자정 무렵 플로레스 지역에 살던 앙헬 두아르테(40)는 계속되는 정전에 이웃들과 함께 도로의 통행을 막고 항의시위를 하던 중, 교통경찰이 쏜 총에 맞아 피녜로 병원으로 옮겨 두 차례 수...
    Category2013
    Read More
  7. 26대 한인회장 이병환 당선…2481 투표 51.8% 득표

    22일(일), 아르헨티나 한국학교에서 시행된 '제26대 한인회장 선거'는 총 투표수 2,481표로, 기호 1번 박갑순 후보가 1,148표, 기호 2번 이병환 후보는 1,285표를 얻어, 이 후보가 득표율에서 5.5%, 137표 차로 앞서며 26대 한인회장에 당선됐다. 무효표는 48...
    Category2013
    Read More
  8. 한국학교, 종업식과 학예발표회

    아르헨티나 한국학교(ICA)는 지난 18일(수) 오후 4시 강당에서 2013학년도 종업식 및 학예발표회를 진행했다. 성적 우수학생에 대한 메달 수여에 이어 전 학년 학생이 함께 준비한 뮤지컬 '헤라클레스'를 부모님에게 선보였는데, 고대 그리스 시대 의상과 신...
    Category2013
    Read More
  9. 연방경찰 “아베 상가 치안 안심하라…파업 없다”

    백승일 한인상인연합회장과 대사관 박석재 외사협력관은 오늘(19일) 오전, 연방경찰 기제르모 네스토르 칼비뇨 수도치안국장을 만나 한인 밀집지역 치안에 관해 협의했다. 회동은 대규모 약탈에 대한 불안감과 계속되는 정전으로 아베자네다 상가 상인들의 고...
    Category2013
    Read More
  10. 합동취재단 주최 한인회장 후보 토론회

    제26대 한인회장 후보토론회가 18일(수) 오후 3시 한인언론 합동취재단 주최로 한인회관(Balbastro 615) 강당에서 진행됐다. 후보토론회에는 기호 1번 박갑순 씨와 기호 2번 이병환 씨가 각각 선거참모를 동반한 가운데 참석했고, 각 후보 측은 몇 명의 참모...
    Category201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 545 Next
/ 54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