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11.09 12:42

고시원화재 '기러기 아빠' 생존자 "한푼이라도 아끼려 장기투숙"

"'우당탕탕' 소리에 문 열었더니 연기가"…비상문 손잡이 잡았다가 2도 화상

가을 끝자락 화재 참사
가을 끝자락 화재 참사(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9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종로구 관수동의 한 고시원에서 소방 관계자들이 사고 수습을 하고 있다. 2018.11.9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아래층에서 '우당탕탕' 소리가 나길래 싸움이 난 줄 알았어요. 여긴 싸우는 일이 없는데, 이상하다 했더니 불이 난 거였어요."

9일 서울 종로구 관수동 국일고시원 화재 현장에서 소방관들의 도움으로 빠져나오는 데 성공한 정 모(62) 씨는 화상을 치료 중인 서울 중구의 한 병원에서 기자를 만나 사고 당시 상황을 이렇게 설명했다.

옥탑 층에 거주하는 정씨는 불이 난 직후 아래층에서 나는 둔탁하고 시끄러운 소리에 놀라 잠에서 깼다. 항상 조용하던 고시원에서 벌어진 소란에 당황한 정씨는 아래층으로 통하는 문을 열었다가 연기에 휩싸이고 나서야 불이 난 것을 깨달았다.

불이 난 걸 깨달은 정씨는 옥상으로 통하는 비상문을 열기 위해 달궈진 손잡이를 잡았다가 양손에 2도 화상을 입었다. 평소에도 문고리가 조금 뻑뻑했던 비상문은 정씨가 당황했던 탓인지 잘 열리지 않았고, 연기가 자욱해 호흡이 가빠왔다.

정씨는 "'아이고 큰일 났다, 어떡하지?' 하면서 혼자 어쩔 줄 모르고 있는데 마침 소방관들이 도착해 마스크를 씌워줬다"며 "(소방관들 도움으로) 아래층으로 내려가 건물을 빠져나왔다"고 급박했던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건물을 나오면서 보니까 불길이 건물 바깥까지 뻗는 게 보였다"며 "건물을 빠져나오고 나와서야 숨을 쉴 수 있었다. '아, 살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정씨는 기자로부터 이날 불로 숨진 사람이 현재까지 7명이라는 말을 듣고 놀랬다. 그는 "다들 자는 중이라 (탈출할) 경황이 없어서 그랬던 게 아닐까 싶다"며 안타까워했다.

정씨는 "(고시원 건물에) 스프링클러 자체가 없다"며 "소화기는 있었는데 정신이 없어 불을 끌 겨를이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소방관들이 자주 점검을 하고 복도에 물건을 쌓아두지 못하게 관리해왔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종로 고시원 화재사고
종로 고시원 화재사고(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9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종로구 관수동의 한 고시원에서 소방 관계자들이 사고 수습을 하고 있다. 2018.11.9
hihong@yna.co.kr

정씨는 2000년대 초반부터 아내와 아들이 있는 부산을 떠나 홀로 서울에서 일하며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해왔다. 6∼7년 전부터 국일고시원에 장기 투숙하며 관리비나 전기·수도세를 따로 내지 않고 40여만원을 월세로 냈다.

고시원에 머문 이유를 묻자 정씨는 "괜히 보증금을 걸고 (다른 주거지에서) 지내기보다 아들도 장가를 가야 하니까 한 푼이라도 절약하려고 그랬다"며 "희망이 있고 미래가 있으니까, 아직 나이가 있어도 포기 안 하고 있으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오피스텔은 아무리 작은 곳도 매달 80만 원은 써야 한다. 관리비도 나가고, 수도·전기세도 전부 따로 내야 한다"며 "여기(고시원)는 그런 게 없다"고 말했다.

정씨는 사고 직후 부산에 있는 아내에게 전화해 고시원에 불이 나 입원했다고 설명했다. 전부 불에 타 쓸 수 없게 됐으니 옷을 가져오라고도 부탁했다. 그의 아내는 "구사일생으로 살았다"며 안도했다고 한다.

정씨는 양손과 얼굴에 화상을 입고 연기를 마셔 시커먼 가래가 나오고 있어 한 달가량 입원해야 한다. 생계가 걱정되지 않는지 묻자 정씨는 덤덤한 목소리로 "크게 문제 될 수 있을까? 맞춰서 살면 된다"고 답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society/2018/11/09/0701000000AKR20181109101500004.HTML?template=7722


Extra Form

  1. 가계빚 1천500조원 돌파 '사상 최대'…소득 증가세보다 빨라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2014년 4분기 이후 최저 아파트 입주·전세 수요에 은행 가계대출은 증가세 확대 가계빚 1천500조원 돌파 '사상 최대'(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가계 빚이 사상 처음으로 1천500조원을 넘어섰다. 대...
    Read More
  2. 고시원화재 '기러기 아빠' 생존자 "한푼이라도 아끼려 장기투숙"

    "'우당탕탕' 소리에 문 열었더니 연기가"…비상문 손잡이 잡았다가 2도 화상 가을 끝자락 화재 참사(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9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종로구 관수동의 한 고시원에서 소방 관계자들이 사고 수습을 하고 있다. 2018.11.9 hihong@yna.c...
    Read More
  3. "당분간 집값 하락할 것"…서울 매매가격 전망지수 급락

    KB 매매가 전망지수, 9월 133→10월 97.2…하락 전망 증가 매수우위지수도 164→86으로 반토막…"집 팔겠다" 늘어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서울 강남 아파트값 하락세가 용산·동작구와 분당신도시 등지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서울 주택 매매가격 전망지수...
    Read More
  4. 집팔아 차익 10억이상 올린 서울시민 54%는 강남3구 거주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주택매매로 10억원 이상을 벌어들인 서울시민 중 절반 이상이 강남3구(강남·송파·서초) 거주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이 국세청으로부터 받은 '서울시 주택거래 건수 및 양도차익 금액 현황'을 보면...
    Read More
  5. 문대통령 "보호주의 악순환 안돼" EU 철강 세이프가드 제외요구

    佛총리와 오찬회담…'과학기술협력 액션플랜' 채택 등 4차혁명 공동대응 문대통령 "항공 운항횟수 늘리자" 제안…수소전기차 협력 강조 文 "비핵화 협상, 기대보다 빠르게 실질조치 이뤄져" 佛 총리 "상황변화 고무적" 문 대통령, 필리프 프랑스 총리 회담(파리=...
    Read More
  6. 이주노동자 월급 200만원…남성이 여성보다 30만원 더 벌어

    인권위, 이주노동자 최저임금 관련 실태조사 결과 공개 국가인권위원회[촬영 권영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국내에서 일하는 이주노동자들의 한 달 평균 월급이 200만 원을 약간 웃도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절반 가까운 비율로 임시로 마련된 숙...
    Read More
  7. 이명박 오늘 1심 선고 생중계…다스 주인 밝혀지나

    공소사실만 16가지…MB, 공판 중계 반발로 재판 불출석 구형량은 징역 20년·벌금 150억원…다스 소유·삼성 뇌물이 최대 변수 이명박 전 대통령(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뇌물수수와 다스 횡령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명박 전 대통령이 5월 23일 오후 서울...
    Read More
  8. DMZ 지뢰 제거작업 현장을 가다…윙윙대는 소음에 '어질'

    철원 화살머리고지 GP 언론 공개…남북공동유해발굴 앞두고 본격 준비 "20㎏ 견디며 지뢰 제거 임무 수행…작전조 15분마다 교대" 남북 지뢰제거 시작(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
    Read More
  9. 올해 추석 당일 고속도로에 역대 최다 차량 오갔다

    차량 증가하는 고속도로 상ㆍ하행선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올해 추석 당일에 고속도로 통행량이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25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지난 24일 하루 고속도로를 이용한 차량은 607만대로 잠정 집계됐다. 그동안 최다 기록인 지난해 추...
    Read More
  10. [평양정상회담] 김정은 또 '솔직·겸손 화법'…"수준 낮을지 몰라도"

    문대통령과 환담서 "최대 성의와 마음 다한 숙소와 일정, 마음으로 받아달라" "발전된 나라들에 비하면 우리가 좀 초라하다"는 언급도…유머·위트도 보여 [평양정상회담] 백화원 영빈관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평양=연합뉴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배재만 기자 =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2 Next
/ 4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