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10.03 11:14

DMZ 지뢰 제거작업 현장을 가다…윙윙대는 소음에 '어질'

철원 화살머리고지 GP 언론 공개…남북공동유해발굴 앞두고 본격 준비
"20㎏ 견디며 지뢰 제거 임무 수행…작전조 15분마다 교대"

남북 지뢰제거 시작
남북 지뢰제거 시작(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군사분야 합의서에서 10월 1일부터 20일까지 판문점 지뢰부터 제거하기로 했다. 같은 날 시작되는 화살머리고지 지뢰제거는 11월 30일까지 끝내기로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철원=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지난 2일 오전 11시 지뢰 제거작업이 한창인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의 화살머리고지.

국방부는 이날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의 실질적 이행을 위한 첫 조치의 현장을 언론에 공개했다.

6·25 전사자 남북공동 유해발굴을 위한 사전 조치의 하나로, 화살머리고지 일대의 지뢰제거 작업이 지난 1일 시작됐다.

평소라면 적막감만이 감돌았을 최전방 감시초소(GP)는 대규모 취재진의 이례적인 방문으로 북적거렸다.

이곳 GP에서 남과 북을 가르는 군사분계선까지의 거리는 불과 1㎞.

눈 앞에 펼쳐진 DMZ의 수려한 자연경관에 감탄할 새도 없이 GP 상공에는 윙윙대는 굉음이 울려 퍼졌다.

화살머리고지 태극기와 유엔기
화살머리고지 태극기와 유엔기(서울=연합뉴스) 2일 태극기와 유엔기가 비무장지대 화살머리고지 GP에서 휘날리고 있다.
남북은 군사분야 합의서에서 10월 1일부터 20일까지 판문점 지뢰부터 제거하기로 했다. 같은 날 시작되는 화살머리고지 지뢰제거는 11월 30일까지 끝내기로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지뢰 제거작업의 필수과정 중 하나인 예초기를 돌리는 소리였다. 작업 현장 주위에는 뿌연 흙먼지가 날렸고, 계속되는 소음은 어지러움을 불러일으킬 정도였다.

이날 작업에 투입된 장병은 총 7명이었고, 그 양옆으로 수색대원들이 철책선 앞에서 나란히 경계근무를 서고 있었다.

장병들은 기초 지뢰탐지 장비인 숀스테드를 비롯해 예초기, 지뢰탐지기, 공기압축기 등을 맡아 임무를 수행했다.

각자 든 장비에 보호의, 지뢰화, 덧신, 헬멧, 방탄조끼 등의 보호장구까지 더한 무게는 약 20㎏이나 됐다.

걸음을 내딛는 것부터 매우 고돼 보였는데, 이를 고려해 작전조의 임무 교대는 10∼15분마다 이뤄진다고 한다.

남북 지뢰제거 시작
남북 지뢰제거 시작(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군사분야 합의서에서 10월 1일부터 20일까지 판문점 지뢰부터 제거하기로 했다. 같은 날 시작되는 화살머리고지 지뢰제거는 11월 30일까지 끝내기로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중간 휴식시간에는 의자에 앉아 한숨 돌린 뒤 다시 교대 투입됐다.

방탄헬멧과 방탄조끼만 착용하고 DMZ에 들어온 기자도 시간이 지날수록 점차 머리와 어깨를 짓누르는 무게에 움직임이 둔해져, 지뢰 제거작업에 투입된 장병들의 노고를 가늠해볼 수 있었다.

지뢰제거 작업은 오전과 오후에 각각 2시간씩 진행되며, 오는 11월까지 계속된다.

계획된 작업 구간은 총 2곳으로, 길이 800m에 폭 4m인 1구간과 길이 500m에 폭 10m인 2구간이다.

기존에 확보된 폭 2∼3m의 통로(수색로)를 양옆으로 확장하는 방식으로 작업이 진행된다.

쌀쌀하게 불어오는 가을바람 속에 GP에는 태극기와 유엔사 깃발이 함께 펄럭이고 있었다.

남북 지뢰제거 시작
남북 지뢰제거 시작(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군사분야 합의서에서 10월 1일부터 20일까지 판문점 지뢰부터 제거하기로 했다. 같은 날 시작되는 화살머리고지 지뢰제거는 11월 30일까지 끝내기로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지뢰제거 작업 기간 내내 유엔사 군사정전위원회에서도 나와 정전협정 위반 사항이 발생하지 않는지 살펴볼 예정이다.

이날 현장에서 북측의 작업 진행 상황을 확인할 수는 없었다. 북측의 지뢰제거 지대는 고개 뒤편이어서 맨눈으로 식별 가능한 지역이 아니기 때문이다.

국방부에 따르면 남북 군사 당국은 지난 1일부터 지뢰 제거작업을 함께 시작했다.

화살머리고지는 한국전쟁 당시 3차례의 격전이 벌어졌던 곳이다.

국군과 북한군 전사자 유해뿐만 아니라, 미국과 프랑스 등 유엔군 전사자와 중공군 전사자의 유해가 매장돼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현지 부대 지휘관은 "본격적인 지뢰 제거작업에 앞서 3개월간 많은 준비를 마쳤다"면서 "서두르지 않고 안전을 최우선으로 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무장지대 지뢰제거
비무장지대 지뢰제거(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군사분야 합의서에서 10월 1일부터 20일까지 판문점 지뢰부터 제거하기로 했다. 같은 날 시작되는 화살머리고지 지뢰제거는 11월 30일까지 끝내기로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출처> http://www.yonhapnews.co.kr/politics/2018/10/02/0505000000AKR20181002142500060.HTML?template=7255


Extra Form

  1. 문대통령 "보호주의 악순환 안돼" EU 철강 세이프가드 제외요구

    佛총리와 오찬회담…'과학기술협력 액션플랜' 채택 등 4차혁명 공동대응 문대통령 "항공 운항횟수 늘리자" 제안…수소전기차 협력 강조 文 "비핵화 협상, 기대보다 빠르게 실질조치 이뤄져" 佛 총리 "상황변화 고무적" 문 대통령, 필리프 프랑스 총리 회담(파리=...
    Read More
  2. 이주노동자 월급 200만원…남성이 여성보다 30만원 더 벌어

    인권위, 이주노동자 최저임금 관련 실태조사 결과 공개 국가인권위원회[촬영 권영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국내에서 일하는 이주노동자들의 한 달 평균 월급이 200만 원을 약간 웃도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절반 가까운 비율로 임시로 마련된 숙...
    Read More
  3. 이명박 오늘 1심 선고 생중계…다스 주인 밝혀지나

    공소사실만 16가지…MB, 공판 중계 반발로 재판 불출석 구형량은 징역 20년·벌금 150억원…다스 소유·삼성 뇌물이 최대 변수 이명박 전 대통령(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뇌물수수와 다스 횡령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명박 전 대통령이 5월 23일 오후 서울...
    Read More
  4. DMZ 지뢰 제거작업 현장을 가다…윙윙대는 소음에 '어질'

    철원 화살머리고지 GP 언론 공개…남북공동유해발굴 앞두고 본격 준비 "20㎏ 견디며 지뢰 제거 임무 수행…작전조 15분마다 교대" 남북 지뢰제거 시작(서울=연합뉴스) 2일 강원도 철원군 5사단 인근 비무장지대에서 군인들이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은 ...
    Read More
  5. 올해 추석 당일 고속도로에 역대 최다 차량 오갔다

    차량 증가하는 고속도로 상ㆍ하행선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올해 추석 당일에 고속도로 통행량이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25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지난 24일 하루 고속도로를 이용한 차량은 607만대로 잠정 집계됐다. 그동안 최다 기록인 지난해 추...
    Read More
  6. [평양정상회담] 김정은 또 '솔직·겸손 화법'…"수준 낮을지 몰라도"

    문대통령과 환담서 "최대 성의와 마음 다한 숙소와 일정, 마음으로 받아달라" "발전된 나라들에 비하면 우리가 좀 초라하다"는 언급도…유머·위트도 보여 [평양정상회담] 백화원 영빈관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평양=연합뉴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배재만 기자 = ...
    Read More
  7. '갑질' 논란 써브웨이 "무혐의 받았다" 해명…공정위 "조사중"

    점주 "폐점절차 제3자 판단 충분히 받으려는 것" '미국서 영어 소명' 주장에 써브웨이 "통역 고용해 전화소명 가능"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가맹점주에게 폐점을 통보한 뒤 "미국에서 영어로 소명하라"며 사실상 분쟁 해결 기회를 주지 않았다는 논란...
    Read More
  8. 의사·한의사, 메르스 국면에 볼썽사나운 감정싸움

    의협·한의협 상호 비방으로 '의료현안 협의체' 사실상 무력화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3년 만의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확진 환자 발생으로 공중보건 위기 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대한의사협회와 대한한의사협회가 볼썽사나운 감정싸움을 벌여...
    Read More
  9. "삼성전자, 폴더블폰 개발 거의 마무리"

    고동진 사장, 미 CNBC 인터뷰…11월 세부내용 공개 시사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 [삼성전자 제공]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삼성전자 고동진 IM부문장(사장)이 접는 스마트폰(폴더블폰) 개발을 거의 마무리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져 폴더블폰 ...
    Read More
  10. 포스코도 대규모 투자·고용 가세…5년간 45조원·2만명

    최정우 회장 "글로벌 철강산업 선도 위한 선제적 투자·채용" 투자 규모 최근 5년 대비 2.5배…고용은 3배 가까이 확대 포스코[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포스코그룹이 앞으로 5년간 총 45조원의 신규 투자와 2만명의 정규직 일자리 창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