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등록 : 2018.06.21 12:14

트럼프 "한국전쟁 미군 유해 200구, 오늘 돌려받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미네소타주 덜루스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北, 비핵화 약속' 언급하며 밝혀…"김정은, 그의 나라를 위대하게 만들 것"

트럼프 대통령[로이터=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차대운 기자 = 북한의 한국전쟁 미군 전사자 유해 송환 문제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이미 오늘 200구의 미군유해를 돌려받았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국 중서부의 미네소타주 덜루스에서 지지자들을 상대로 한 유세현장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를 약속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우리의 위대한 전사자 영웅들의 유해를 돌려받았다"며 "사실 이미 오늘 200구의 유해가 송환됐다(have been sent back)"고 밝혔다.

트럼프 "한국전쟁 미군 유해 200구, 오늘 돌려받았다"
트럼프 "한국전쟁 미군 유해 200구, 오늘 돌려받았다"(덜루스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미네소타주 덜루스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를 약속했다면서 북한으로부터 "한국전쟁 참전 미군 유해 200구를 오늘 이미 돌려받았다"고 밝혔다. ymarshal@yna.co.kr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2일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후 기자회견에서 미군 유해 송환 문제를 강력히 제기해 북미 간 공동성명에 포함시켰으며, 김 위원장이 즉시 송환 절차를 시작하기로 약속했다고 말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로이터통신, ABC, CNN 등 외신은 19일 익명의 관리들을 인용해 북한이 앞으로 며칠 안에 미군 병사들의 유해를 송환하는 절차를 시작할 수 있으며, 최대 200구의 미군 유해가 송환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따라서 "200구의 유해가 송환됐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유세 발언은 '최대 200구의 유해가 곧 송환될 것'이라는 미 언론 보도를 트럼프 대통령이 직접 확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이미 오늘 송환됐다"는 발언이 실제로 유해 송환 절차가 개시된 것인지, 이에 따라 유해를 미국 측이 이미 인도받은 것인지는 아직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다.

20일(현지시간) 미국 중서부의 미네소타주 덜루스 유세현장에 참석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로이터=연합뉴스]

CNN도 실제로 유해가 송환됐는지, 또는 송환될 것인지는 불분명하다고 전했다.

일각에선 당초 예상대로 미국이 비무장지대에 있는 유엔사를 통해 유해를 넘겨받은 것이 아니라, 미군 수송기를 직접 북한에 들여보내 유해를 이송했을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과거 유해송환 때 미국은 수송기를 북한에 보냈고, 요코다 공군기지를 거쳐 하와이로 수송했던 것으로 알려져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이 만났다는 것은 좋은 뉴스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이 그의 나라를 위대하고 성공적으로 바꿔놓을 것"이라며 "1년 반 전에는누구도 이런 것이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북한 내 미군유해 수습 사업(PG)
북한 내 미군유해 수습 사업(PG)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언론이 이번 북미정상회담 관련 내용을 보도하면서 자신의 공로를 충분히 인정해주지 않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는 "북한은 모든 핵 실험, 핵 및 로켓 연구를 중단했고 (핵) 실험장을 폭파해버렸다"며 "그들은 여러분이 그들에게 멈추기를 원하는 모든 것을 멈추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바로 지금 여러분은 안전하다"며 "그처럼 위대한 이벤트가 열렸고, 아시아 전체에서는 우리가 만든 위대한 성취를 축하해주고 있다"고 말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김정은 위원장과 대단한 만남을 가졌고, 대단한 케미스트리를 느꼈다"며 "나는 그와 매우 잘 어울렸고 그것은 매우 중요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출처> http://www.yonhapnews.co.kr/politics/2018/06/21/0503000000AKR20180621044852009.HTML?template=7255

Extra Form

  1. 8·15 행사비 15억원 책정…'정부수립 70주년' 반영

    이총리 주재 국무회의…정세균 전 국회의장에 무궁화장 5·18 진압자·간첩조작 유공자 등 서훈 56점 취소 의결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정부가 올해 8·15 기념식 행사비로 15억원을 책정하는 한편 '정부수립 70주년'의 의미를 행사에 반영하는 방안을 검...
    Read More
  2. 화장실 천장서 1억7천만원이…경찰 기지로 훔쳐간 돈 찾아

    절도 피의자 돈 숨긴 곳 진술 거부…"인테리어 업자인 점 착안 집안 수색"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절도 피의자가 진술을 거부하는 상황에서 자칫 찾지 못할 뻔 했던 피해금 2억 원을 경찰이 기지를 발휘, 회수했다. 절도 피의자 화장실 천장에서 발견된...
    Read More
  3. "스페인축구협회, 이강인의 귀화를 원한다"<스페인신문>

    발렌시아의 이강인[축구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스페인축구협회가 이강인(17·발렌시아CF)의 귀화를 원한다는 스페인 언론의 보도가 나와 눈길을 끈다. 스페인 발렌시아 지역지인 '수페르 데포르테'는 2일(한국시간) "스페인축구협회가 이강...
    Read More
  4. 해외비자금 조사단 내일 출범…단장에 국정농단 수사검사

    문 대통령 지시…대기업 탈세·최순실 해외재산 등 겨냥 관측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방현덕 기자 = 해외에 숨겨진 '검은돈'을 추적해 국내로 되찾아오는 범정부 조사단이 출범한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검찰청은 22일 정부 해외범죄수익...
    Read More
  5. 맞벌이 부부 비중 최소 4년만에 감소…"고용 악화 여파"

    [그래픽] 어린애 있는 맞벌이 가구 주 평균 취업시간 아이 키우는 아내 취업시간, 남편보다 주 12시간 적어…"육아·가사 때문" (세종=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고용 상황이 악화하는 가운데 맞벌이 부부 비중도 수년 만에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통계청...
    Read More
  6. 트럼프 "한국전쟁 미군 유해 200구, 오늘 돌려받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미네소타주 덜루스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北, 비핵화 약속' 언급하며 밝혀…"김정은, 그의 나라를 위대하게 만들 것" 트럼프 대통령[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차대...
    Read More
  7. '길 잃은 보수' 한국당…지도부·시도당위원장 사퇴 쓰나미

    홍준표 대표직 사퇴 (PG) "보수는 죽었다" 반성문도…"당 해체해야"·"근본부터 바꿔야" 백가쟁명 '보수 대통합'에는 공감대…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이 첫 고비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신영 이슬기 기자 =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은 14일 '패닉' 그...
    Read More
  8. 6·13 지방선거 사전투표율 20.14%…4년 전보다 8.65%p↑

    사전투표자 864만명…작년 대선 사전투표율보다 낮아전남 31.73% '최고', 대구 16.43% '최저'국회의원 재보선 21.07%…전남 영암·무안·신안 32.29%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6·13 지방선거 사전투표율이 최종 20%를 돌파하며 전국 단위 선거로는 두 번째로...
    Read More
  9.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합의로 증거인멸 시도했다 볼 수 없어"

    법원 "다툼 여지·증거인멸 염려 소명 부족·도망 염려도 없어" '한진 갑질' 고개 숙인 이명희(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운전기사와 경비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의 아내 이명희(69) 일우재단 이사장이 4...
    Read More
  10. '갑의 추락' 한진 세모녀 줄소환…경찰, 이명희 구속영장 검토

    이주민 서울청장, 혐의·피해자 수 공개…"조사 결과 따라 신병 처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의 아내 이명희(69) 일우재단 이사장이 10명이 넘는 '을(乙)' 신분의 관계자에게 폭언·폭행 등 '갑질'을 한 혐의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
XE Login